KT-SKT가 선보이는 5G 킬러콘텐츠는 'VR 게임'
KT-SKT가 선보이는 5G 킬러콘텐츠는 'VR 게임'
  • 백연식 기자
  • 승인 2019.02.19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앱노리, MWC 2019서 5G와 VR 기술 접목한 VR 스포츠 시연
SKT, 카트라이더 등 넥슨 인기 게임 3종 IP 확보… 5G VR버전으로 상반기 출시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MWC 전후로 글로벌 주요 제조사별 5G 스마트폰이 공개된다. 이에 맞춰 KT와 SK텔레콤은 5G에 최적화된 ‘킬러 콘텐츠’ 확보에 속도를 내고 있다. 주력 분야 중 하나는 ‘VR(가상현실) 게임’이다.

KT, 5G 멀티플레이 게임 VR 스포츠 선보여 

KT와 VR 콘텐츠 개발사 앱노리는 오는 25일(현지시간)부터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 2019에서 KT의 개인형 실감 미디어 서비스 기가 라이브 TV를 통해 5G 기반 멀티플레이 게임 VR 스포츠를 선보인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출시한 기가 라이브 TV는 스마트폰이나 PC 등 별도 단말과의 연결 없이도 무선 기반 독립형 VR 기기를 통해 실감형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KT는 기가 라이브 TV에서 영화∙스포츠∙게임 등 다양한 장르의 VR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새로운 콘텐츠를 지속해서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그중 하나인 VR 스포츠 야구 편을 이번 MWC 2019에서 공개한다.

VR 스포츠는 야구∙탁구∙배드민턴 등 인기 스포츠 종목에 가상현실 기술을 접목한 게임으로, VR 기기를 착용하면 실제 경기장에서 운동 경기를 하는 것과 같은 실감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KT는 앱노리와 협력해 지난해 말부터 VR 스포츠 콘텐츠를 개발하고 국내외 독점 유통권을 확보했다.

KT가 기가 라이브 TV를 통해 선보일 VR 스포츠 야구 편에서 타자가 플레이하는 장면 (사진=KT)
KT가 기가 라이브 TV를 통해 선보일 VR 스포츠 야구 편에서 타자가 플레이하는 장면 (사진=KT)

이번 MWC 2019에서 공개되는 VR 스포츠 야구 편은 기존 PC 기반의 유선 VR 기기에서만 체험할 수 있던 게임을 무선 독립형 VR 기기 기반의 기가 라이브 TV에서 언제 어디서든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즐길 수 있도록 개발된 콘텐츠다. 또한 멀티플레이 기능을 제공하고 있어 여러 사람이 무선망에 동시 접속해 야구 게임을 함께 즐길 수 있다.

MWC 2019 현장에 마련된 KT 전시관에서 투수와 타자가 함께 즐기는 멀티플레이 야구 게임을 시연할 예정이며, 방문객들에게도 VR 스포츠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김훈배 KT 뉴미디어사업단장(상무)은 “KT가 이번 MWC 2019를 통해 고객들에게 더욱 수준 높고 차별화된 실감 미디어 경험을 제공하게 돼 기쁘다”며 “기가 라이브 TV를 포함해 향후 KT가 선보일 5G 기반 실감 미디어 서비스에 대해서도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SKT, 넥슨과 5G VR게임 개발 착수

SK텔레콤도 게임회사 넥슨과 5G VR게임 개발을 위한 인기 온라인게임 3종의 IP(지적재산권) 사용 계약을 체결했다. 게임 3종은 넥슨을 대표하는 카트라이더, 크레이지아케이드, 버블파이터이다. 특히 카트라이더는 남녀노소 쉽게 할 수 있는 게임 방식으로 출시 15년이 지난 현재도 국내 PC방 점유율 5위에 올라와 있는 장수 인기 게임이다.

이번 계약으로 SK텔레콤은 IP 3종을 활용해 카트라이더 VR(가칭) 등 5G 스마트폰용 VR 게임을 상반기 출시할 예정이다. 카트라이더 VR은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캐쥬얼 게임으로, 5G 스마트폰의 초고속, 초저지연 속성을 활용해 플레이어가 직접 카트를 조종하는 느낌을 실감나게 제공할 전망이다. SK텔레콤은 확보한 게임 · VR 콘텐츠를 자사 5G 고객들에게 독점 공급하거나 차별화 혜택을 주는 방식으로 제공할 방침이다.

앙맹석 SK텔레콤 5GX MNO사업그룹장은 “국내 최고 통신사와 게임사가 손잡고 5G, VR게임 산업 생태계를 조성해 나간다는 점에서 이번 협력의 의미가 크다”며 “5G스마트폰 출시에 맞춰 고객들에게 다양한 킬러 콘텐츠를 선보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SK텔레콤 모델들이 VR기기를 쓰고, 카트라이더 게임 화면을 시청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 모델들이 VR기기를 쓰고, 카트라이더 게임 화면을 시청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