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퍼플'로 크로스 플레이 시장 이끈다
엔씨, '퍼플'로 크로스 플레이 시장 이끈다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11.27 0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파랑과 빨강의 경계선이 보라(퍼플)이듯이, 모바일과 PC의 경계를 허물겠다는 생각에서 만든 것이 '퍼플'(PURPLE)이다"ㅡ김현호 엔씨소프트 플랫폼 사업 센터장

엔씨소프트가 '퍼플(PURPLE)'을 통해 모바일의 한계를 깨는 것은 물론, 스트리밍 기능을 지원하며 '보는 게임' 대세까지 따르는 2마리 토끼를 잡겠다는 포부다.

27일, 하반기 최고 기대작인 '리니지2M'과 동시 출시될 퍼플은 크로스 플레이(Cross Play) 서비스다. 

엔씨가 퍼플을 내놓은 이유는 그들의 기술적 자신감과도 맞닿아 있다. 김택진 엔씨소프트 CCO는 리니지2M을 소개하는 자리서 "다들 '리니지M'을 따라올 때 저희는 '리니지2M'으로 먼저 떠났다"며 "기술적으로 따라올 수 없는 게임 만들겠다는 '리니지2'의 개발 정신을 모바일에서 4K UHD급 그래픽으로 구현했다"고 말한 바 있다. 

퍼플 긴급상황 알림 예시 화면(이미지=엔씨소프트)
퍼플 긴급상황 알림 예시 화면(이미지=엔씨소프트)

엔씨는 '리니지2M'에 ▲모바일 최고 수준의 4K UHD(Ultra-HD)급 풀(FULL) 3D 그래픽 ▲모바일 3D MMORPG 최초의 충돌 처리 기술 ▲플레이를 단절시키는 모든 요소를 배제한 심리스 로딩(Seamless Loading) ▲1만명 이상 대규모 전투가 가능한 모바일 최대 규모의 원 채널 오픈 월드(One Channel Open World) 등을 구현했다. 고퀄리티 게임을 제대로 즐기기 위해선, 모바일이라는 한정된 공간이 아닌 PC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퍼플은 최상의 그래픽 퀄리티 및 퍼포먼스와 키보드와 마우스에 최적화된 조작 시스템이 특징이다.

이용자는 퍼플을 통해 리니지2M의 압도적이고 생생한 그래픽을 경험할 수 있다. 최신 모바일 기기 해상도보다 높은 등급의 4K급(3840x2160) 해상도를 지원하고, 시야거리 또한 최대 200%까지 늘릴 수 있기 때문에, 리니지2M 월드와 전투 액션을 실감나게 경험할 수 있다.

아울러 퍼플은 다양한 상황에 빠르게 대처해야 하는 MMORPG의 특성을 반영한 기능들을 대거 준비했다. 예를 들어 혈맹 가입 시 자동으로 만들어지는 혈맹 채팅방은 단순히 대화만 가능한 곳이 아니다. 공지사항을 등록하거나, 혈맹원들의 상황을 바로 확인할 수 있는 ‘혈맹 커뮤니티’ 개념이다. 이를 통해 보다 효율적이고 전략적인 게임 플레이를 가능하게 했다. 또 플레이 중 발생하는 긴급 상황에 대한 알림을 퍼플 모바일 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받을 수도 있어, 즉각적인 대처가 가능하다. 

퍼플 혈맹채팅 예시 화면(이미지=엔씨소프트)
퍼플 혈맹채팅 예시 화면(이미지=엔씨소프트)

게임 플레이 화면을 스트리밍할 수 있는 기능도 지원한다. 

추후 업데이트될 라이브 스트리밍 기능은 혈맹원들과의 플레이 공유를 통해 깊이 있는 소통이 가능하다는 점이 포인트다. 게임을 즐기는 중 버튼 하나만 누르면 간편하게 플레이 화면 공유가 가능하고, 이는 바로 채팅창에 안내되어 혈맹원들과 함께 감상할 수 있다. 아울러 스트리밍 영상을 시청하다 파티원으로 레이드 현장에 합류하는 등 색다른 플레이가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김현호 플랫폼사업센터장은 "유저들이 모바일에서 게임을 플레이 할 때 불편한 점을 생각해 만들기 시작한 것이 '퍼플'"이라며 "'리니지2M'을 시작으로 앞으로 나오는 신작들은 서비스 지역이나 플랫폼 상관 없이 지원토록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