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오에스-하우리, 보안 강화 위한 MOU 체결
티맥스오에스-하우리, 보안 강화 위한 MOU 체결
  • 석대건 기자
  • 승인 2019.07.15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맥스오에스(대표 박학래, 한상욱)는 국내 보안기업 하우리(대표 김희천)와 PC 백신 및 서버 보안솔루션 분야의 상호협력을 위한 전략적 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양사는 금번 협약을 통해 ‘티맥스OS’에 하우리의 ‘바이로봇 7.0(ViRobot 7.0)’ 백신을 적용할 예정이다. 또 서버용 운영체제 ‘프로리눅스(ProLinux)’에는 서버보안솔루션 ‘레드아울(RedOwl)’을 탑재한다.

이에 양사는 현재 솔루션 호환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추가적인 개발을 통해 티맥스OS에 최적화된 보안 솔루션을 구축할 예정이다.

티맥스오에스는 국내 보안기업 하우리와 PC 백신 및 서버 보안솔루션 분야의 상호협력을 위한 전략적 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진=티맥스)

또한 양사는 앞으로 제품 경쟁력 향상을 위해 기술 지원 등의 상호간 협력을 적극 지원키로 했으며, 운영체제 시장에서 새로운 사업 기회를 공동으로 발굴, 양사 솔루션을 확산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덕현 하우리 사업본부장은 “MS 윈도우 7의 기술지원 및 보안 업데이트가 내년 1월에 종료됨에 따라 새로운 운영체제의 보안에 대한 수요가 점점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라며, “이번 MOU를 기반으로 보안 기능이 강화된 국내 토종 OS 및 백신 제품을 통해 공공기관을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서 기술적, 사업적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서정완 티맥스오에스의 OS사업본부장은 “다양한 공공기관 레퍼런스를 보유한 하우리와의 협약을 시작으로 공공시장 확대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며, “보안 기술뿐 아니라 영업, 마케팅 및 제안 단계에서도 함께 협력해 OS 및 보안 생태계의 발전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