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작년 4분기 '깜짝 실적'…시총 1조달러 돌파
아마존, 작년 4분기 '깜짝 실적'…시총 1조달러 돌파
  • 온라인팀
  • 승인 2020.01.3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21%↑·순이익 8%↑…순이익, 월가 예상치의 1.6배
주가, 시간외 거래에서 11% 상승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이 지난해 4분기에 '깜짝 실적'을 거뒀다고 CNBC·CNN 방송이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날 실적 발표 뒤 이 회사 주가는 시간 외 거래에서 11%나 상승하며 시가총액이 1조달러를 돌파했다.

 

아마존은 작년 4분기에 매출액 874억4000만달러(약 103조9000억원), 순이익 32억7000만달러(약 3조9000억원), 주당순이익 6.47달러의 실적을 올렸다고 발표했다.

금융정보 업체 리피니티브가 집계한 월가의 컨센서스(실적 전망치 평균)는 매출액 860억2000만달러, 주당순이익 4.03달러였다.

 

아마존의 지난해 4분기 순이익은 월가 예상치의 1.6배에 달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대비 21%, 순이익은 8% 증가했다. 
CNBC는 배송에 대한 이 회사의 투자가 실적상승으로 이어지고 있음을 시사한다고 풀이했다.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최고경영자(CEO)는 "지난 분기에 어느 때보다 많은 사람이 (멤버십 서비스인) 프라임에 가입했다"며 전 세계 유료 프라임 가입자가 1억5000만여명에 달한다고 밝혔다.

아마존은 작년 6월 북미에서 프라임 가입자를 상대로 무료 1일 배송 서비스를 시작했다. 오프라인 소매점과의 경쟁에서 온라인 쇼핑의 최대 약점인 배송지연을 극복하기 위한 조치로 풀이됐다.

다만 이 바람에 물류 서비스망 구축 등에 대규모로 투자하면서 작년 3분기 순익이 2년여 만에 처음으로 감소했고 실적 발표 당일 주가가 시간 외 거래에서 9%까지 하락하며 시총이 800억달러(약 95조원)나 증발하기도 했다.

 

실제 4분기 전 세계 배송 비용은 전년 대비 43%나 늘며 129억달러(약 15조3000억원)로 집계됐다.

아마존은 또 작년 3분기 실적 발표 때 연말 쇼핑 시즌 1일·당일 배송 서비스를 위해 15억달러를 쓸 계획이라고 했는데 실제 이에 약간 못 미치는 액수를 집행했다고 밝혔다.

클라우드 부문은 34% 증가한 99억5000만달러의 매출에 26억달러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아마존은 올해 1분기 가이던스(실적 전망)도 낙관적인 수치를 제시했다. 690억∼730억달러를 매출 예상치로 내놨다.

다만 이 회사 관계자는 1분기 실적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어떤 영향을 끼칠지 전혀 알 수 없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