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4분기 거래액 43% 증가
위메프, 4분기 거래액 43% 증가
  • 이길주 기자
  • 승인 2019.02.11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월 연속 거래액 5천억 돌파
가격경쟁력 ‘올인’ 선순환 구조

[디지털투데이 이길주 기자] 위메프는 지난해 4분기 거래액이 전년 동기 대비 43.0% 증가했다고 11일 밝혔다. 올 1월 거래액 역시 지난해 1월보다 43.3% 늘어나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는 통계청이 밝힌 지난해 4분기 온라인쇼핑 전체 거래액 성장률 22.6%를 두배 가까이 넘어서는 수치다.

위메프는 지난해 11월 1일 블랙프라이스데이 행사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꾸준히 가격경쟁력을 강화하는 정책을 이어온 것이 성장의 발판이 됐다고 분석했다.

위메프 전경(사진=위메프)
위메프 전경(사진=위메프)

판매수익 대부분을 가격을 낮추는데 투입해 소비자와 파트너를 모으고, 이를 기반으로 수익을 창출해 이를 다시 가격에 재투자하는 선순환으로 규모를 키우는 데 성공했다는 것이다.

위메프는 이 같은 전략을 ‘눈덩이 효과’라고 정의했다. 눈덩이가 한번 구르기 시작하면 그 속도와 무게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는 것처럼 가격경쟁력을 기반으로 눈덩이처럼 성장하겠다는 목표다.

위메프 월거래액은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까지 3개월 연속 5천억 원을 넘어섰다. 올 1월 거래액은 3개월 전인 지난해 10월보다 18.4% 늘었다. 특히 거래액 규모도 매달 증가하면서 월거래액 6천억 원 돌파가 눈앞이다.

이에 힘입어 위메프 파트너사의 성공사례도 늘었다. 지난달 위메프에서 일매출 1억원 이상을 달성한 딜은 214개로 지난해 1월 44개에서 5배 가까이 늘었다.

위메프, 4분기 거래액 43% 증가(표=위메프)
위메프, 4분기 거래액 43% 증가(표=위메프)

위메프는 고객들이 파트너사 상품을 많이 구매할 수 있도록 수 차례 캐시백 행사를 열고 이벤트를 통해 제공하는 포인트도 제공하고 있다.

위메프 관계자는 “온라인쇼핑 소비자가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가치 중 하나가 가격”이라며, “위메프는 가격경쟁력을 무기로 많은 소비자의 선택을 받고, 이를 통해 파트너사들이 매출을 올리는 온라인 플랫폼으로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