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초단초점 4K 프로젝터 공개
LG전자, 초단초점 4K 프로젝터 공개
  • 이길주 기자
  • 승인 2018.12.25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씽큐 적용 편의성 갖춰
4K UHD 프로젝터 시장 선점 계획

[디지털투데이 이길주 기자] LG전자가 초고화질 4K UHD 초단초점 프로젝터를 ‘CES 2019’에서 공개한다.

LG 시네빔 레이저 4K프로젝터(모델명: HU85L)는 짧은 투사거리에도 대화면을 보여주는 초단초점 기술을 적용했다. 제품과 벽 또는 스크린 사이가 단 18cm만 돼도 120인치 대화면을 보여준다. 투사거리가 짧으면 제품을 설치하기 간편하고, 사람이나 반려동물이 지나다니며 화면을 가리지 않아 좋다.

이 제품은 4K UHD(3,840X2,160) 해상도에 화면 밝기는 최대 2,500안시루멘에 달한다. 또렷하고 밝은 화면으로 생생한 화질을 구현한다.

LG전자가 CES 2019에서 투사거리가 18cm만 확보되면 120인치 대화면을 UHD 해상도로 보여주는 'LG 시네빔 레이저 4K' 프로젝터를 공개한다.(사진= LG전자)
LG전자가 CES 2019에서 투사거리가 18cm만 확보되면 120인치 대화면을 UHD 해상도로
보여주는 'LG 시네빔 레이저 4K' 프로젝터를 공개한다.(사진= LG전자)

LG 시네빔 레이저 4K는 LG 프로젝터 중 음성인식 AI 기능을 갖춘 첫 제품이다. LG전자의 독자 AI 기술인 ‘씽큐'를 탑재했다. 사용자는 리모콘에서 마이크 버튼을 누른 채로 “스칼렛요한슨 나오는 영화 보여줘”, “뉴스 시작하면 틀어줘”, “셋톱박스 연결해줘”, “영화 끝나면 꺼줘” 등 음성명령만으로 편리하게 제품을 이용할 수 있다.

설치 편의성도 뛰어나다. 크기가 가로 680mm, 세로 347mm, 높이 128mm로 동급 성능 프로젝터 최소 수준이다. 제품 길이가 짧으면 장식장 등에 설치 하기가 쉽고, 인테리어를 해치지 않는다. 기존 초단초점 4K UHD 해상도 프로젝터들은 ‘LG 시네빔 레이저 4K’보다 2배 이상 크다는 LG측 설명이다.

사용자는 화면을 반듯한 직사각형 모양으로 조정하기도 쉽다. 프로젝터를 처음 설치하면 화면이 치우쳐, 사다리꼴 형태로 나타나곤 한다. 대부분 프로젝터는 화면 모서리 4곳만 위치를 조절할 수 있어 직사각형 모양을 만들기 어려웠다. 사용자가 ‘LG 시네빔 레이저 4K’를 이용하면 화면 테두리 총 12개 지점에서 늘리고 줄일 수 있어 똑바른 화면을 정교하게 만들 수 있다.

LG전자는 리모콘 버튼에 백라이트를 적용했다. 어두운 곳에서 프로젝터를 시청하는 경우 기존 리모콘 버튼이 잘 보이지 않는 점을 고려했다.

장익환 LG전자 IT사업부장 상무는 “초고화질 대화면에 편의성까지 완벽한 LG 시네빔 레이저 4K’로 홈시네마 프로젝터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