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인포섹 대규모 조직개편 단행…“시장 리딩기업 지위 공고히 할 것”
SK인포섹 대규모 조직개편 단행…“시장 리딩기업 지위 공고히 할 것”
  • 석대건 기자
  • 승인 2019.04.25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석대건 기자] SK인포섹(대표이사 이용환)은 2019년도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이용환 대표 체제에서 첫 조직 개편이다.

이번 조직개편 방향은 ▲ 영업력 강화 ▲ 협업 시너지 확보 ▲ 전문성 강화로, 이를 통해 전년 대비 20% 성장을 달성하겠다고 밝혔다. SK인포섹의 작년 매출은 2,401억 원이다.

영업 · 협업 · 전문성 강화 위해 조직 전환해

우선 나눠진 영업 조직을 하나로 통합해 ‘영업그룹’을 만들고 대표이사 직속 조직으로 뒀다.

SK인포섹 관계자는 “전년 대비 20% 이상 성장이라는 높은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고객 접점을 확대하는 영업 기능 강화가 필요했다”라고 말했다.

또 협업 시너지 확보와 전문성 강화를 위해서 사업 조직 내에 ‘담당’이라는 조직을 새롭게 뒀다. 담당은 사업 조직을 팀으로 나누지 않고, 하나의 대규모 조직으로 둔다. 

예를 들어 컨설팅 1,2,3팀이었던 것을 컨설팅 담당으로 통합하거나, 클라우드처럼 신규 사업 분야에 필요한 인력을 한 곳으로 집중하게 된다.

 관제, 컨설팅 등 기존 사업에서는 전사 과제, 또는 현장 중심의 실행력을 강화하고, 클라우드, 융합보안 등 성장사업에는 기술 전문성을 확보하고 사업 실행력을 높이겠다는 이유라고 SK인포섹은 설명했다.

이에 따라 관제, 컨설팅 등 기존 사업 조직 뿐만 아니라, 미래 성장을 책임질 클라우드, 융합보안 사업 조직을, 인공지능(AI), 관제 자동화(Automation & Orchestration) 등 SOC(Security Operations Center) 고도화와 관제 사업을 책임질 플랫폼 담당과 SOC 담당 조직을 만들었다.  

SK인포섹이 2019년도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25일 밝혔다.(사진=SK인포섹) 

사업조직 간 시너지 확보를 위해서 기존 인더스트리 서비스센터와 플랫폼 센터의 예하 조직을 정비했다.

정보보안 사업을 담당하는 조직들로 구성해 인더스트리 서비스센터를 개편했다. 이를 통해 컨설팅, 솔루션, 관제 순서로 이어지는 정보보안 사업 사이클에 맞춰 유기적인 협업을 통해 시너지를 강화하겠다는 방침이다. 

플랫폼 센터는 ‘시큐디움(Secudium)’플랫폼을 기반으로 사업이 확장되는 원격관제, 융합보안, 클라우드 보안, 글로벌 사업 등을 맡는다. 보안전문가그룹 ‘이큐스트(EQST)’를 예하에 두어 연구성과물이 보안 플랫폼에 내재화 될 수 있도록 했다.

인더스트리서비스센터는 황성익 센터장이, Platform센터는 도지헌 센터장이 각각 맡는다.

또 이번 조직개편에서는 SK ICT Family와의 협업을 위한 조직도 새로 만들어졌으며, 각 사업 직책자급으로 TF(Task Force)를 구성해 실행력을 강화했다.

이용환 SK인포섹 대표이사는 “올해는 SK ICT 패밀리로 편입된 원년이자, 5G시대에 꼭 필요한 융합보안의 게임 체인저로 자리매김 해야 하는 중요한 해”라며,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경영목표를 달성하고, 업계 리딩 기업으로서 시장 지위를 공고히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