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호주 최대 빛 축제 '비비드 시드니' '일렉트릭 플레이그라운드' 오픈
삼성, 호주 최대 빛 축제 '비비드 시드니' '일렉트릭 플레이그라운드' 오픈
  • 양대규 기자
  • 승인 2019.06.06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양대규 기자] 삼성전자가 호주 시드니에서 진행되는 글로벌 최대 빛 축제 비비드 시드니 (Vivid Sydney)에 삼성 일렉트릭 플레이그라운드(Samsung Electric Playground)를 오픈하고, 6월 15일까지 갤럭시S10 5G 등 다양한 최신 제품들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지난 달 28일 전세계에서 세 번째로 갤럭시S10 5G를 호주에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삼성 일렉트릭 플레이그라운드에 갤럭시S10과 함께 빛 축제에 걸맞는 아이디어가 번뜩이는 다양한 조형물을 설치해 관람객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한다.

소비자들은 갤럭시S10으로 빛의 파장을 보내고 색상을 변경할 수 있는 320개의 다이내믹 라이트 폴(Dynamic Light Poles)을 비롯해 6.5m의 LED 조명을 탑재한 인피니티 슬라이드(Infinity Slide)를 즐기며 갤럭시S10으로 촬영한 사진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스카이 워크(Sky Walk) 전망대를 행사장 내에 설치해 아름다운 시드니 항과 오페라 하우스의 야경을 배경으로 갤럭시S10으로 셀피를 촬영할 수도 있다.

삼성전자 차경환 호주법인 모바일 부문장 상무는 “호주를 대표하는 축제 중 하나인 비비드 시드니에서 많은 소비자들이 호주 최초의 5G 스마트폰인 갤럭시S10 5G를 비롯해 갤럭시 최신 제품들이 선사하는 완전히 새로운 모바일 경험을 자연스럽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로 11회 째를 맞이하는 비비드 시드니는 전 세계 225만명(2018년 기준)의 관광객과 미디어가 참석하는 호주 최대의 글로벌 이벤트로, 빛·음악·아이디어(Light·Music·Idea) 등 세 가지 테마로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상상력을 제공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올해는 17개국 100여명의 예술가와 기업들이 만든 50개 이상의 작품이 전시되고 있다.

호주 시드니에서 열리고 있는 시드니 비비드에 오픈한 삼성 일렉트릭 플레이 그라운드에서 소비자들이 갤럭시S10 5G 등 삼성전자의 다양한 최신 제품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호주 시드니에서 열리고 있는 시드니 비비드에 오픈한 삼성 일렉트릭 플레이 그라운드에서 소비자들이 갤럭시S10 5G 등 삼성전자의 다양한 최신 제품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