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1분기 거래액 1조6000억...또 '역대 최대'
위메프, 1분기 거래액 1조6000억...또 '역대 최대'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04.17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지난해 최대 거래액 실적을 달성한 위메프가 1분기에도 분기 최대 거래액 기록을 경신했다. 

위메프는 지난 1분기 거래액 1조5900억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38.3% 증가한 수치이자 지난 4분기, 추석 등 유통 성수기 때 달성한 역대 최대 거래액보다 4.1% 는 것이다.

이는 가격 경쟁력 덕분이라는 분석이다. 위메프는 지난해부터 물류 비용부담이 큰 직매입 비중을 줄여 확보한 자금을 가격을 낮추는데 투자하고 있다. 그 결과 지난해 연간 거래액은 전년 대비 28.6% 증가했다. 이는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지난해 전체 온라인 유통업체 성장률 15.9%를 크게 넘어선다. 

1분기에는 성장속도가 더욱 빨라지면서 지난해 연간 성장률보다 9.7%p 가파른 성장곡선을 그렸다. 

이에 힘입어 위메프 파트너사의 성공사례도 꾸준히 늘고 있다. 지난 1분기 위메프에서 하루 매출 1억원 이상을 달성한 딜은 683개로 18년 1분기 218개에서 3배 이상 늘었다. 이 중 일 매출 2억원 이상 딜은 319개로 1년전 70개보다 4.5배 큰 폭으로 늘었다.

위메프 관계자는 “올해도 직매입 사업 비중을 줄이고, 대신 가격경쟁력을 강화한 수수료 기반 사업을 더욱 확장할 계획”이라며 “위메프는 합리적인 가격을 무기로 더 많은 소비자의 선택을 받고, 이를 통해 파트너사들과 상생할 수 있는 온라인 플랫폼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이미지=위메프)
(이미지=위메프)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