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진화한 여름 가전 판매량 급증
위메프, 진화한 여름 가전 판매량 급증
  • 이서윤 기자
  • 승인 2019.05.28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문형 에어컨 52배, 무선 선풍기 6배 이상 매출↑
기존 제품 단점 보완

[디지털투데이 이서윤 기자] 이른 무더위를 맞아 미리 여름 가전을 준비하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특히 기존 제품의 단점을 보완한 여름 가전제품 판매가 크게 증가하는 추세다.

위메프는 지난주(20일~26일) 가전 판매량을 집계한 결과 창문형 에어컨, 무선 선풍기, 무풍 에어컨 등 기존 여름 가전에서 진화한 상품의 매출이 증가했다고 28일 밝혔다.

창문형 에어컨 판매는 52배 이상(5135%) 급증했다. 소음, 진동 등 약점이 있지만 기존 벽걸이 제품과 달리 벽에 구멍을 뚫지 않고 창문에 고정, 간편하게 설치할 수 있어 소비자들의 호응을 얻은 것으로 보인다.

이동이 쉽고 원하는 장소에서 사용이 가능한 무선 선풍기, 이동식 에어컨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이 각각 565%, 593% 증가했다.

위메프, 기존 제품 단점 보완한 여름 가전 판매량 증가하다.(표=위메프)
위메프, 기존 제품 단점 보완한 여름 가전 판매량 증가하다.(표=위메프)

타워형 선풍기 판매도 29% 늘었다. 일반 선풍기에 비해 회전 반경이 작아 공간 활용도를 높일 수 있고 날개가 없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점이 장점이다.

직접 바람없이 실내를 시원하게 해준다는 기능으로 인기를 끌었던 무풍 에어컨 판매도 꾸준히 늘고 있다. 무풍 에어컨은 6배 이상(519%) 매출이 증가했다.

위메프 관계자는 “지난해 무더위로 여름 가전 품귀 현상을 겪은 터라 올해는 미리 여름 가전을 준비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며, “다양한 기능으로 진화한 제품들이 인기를 끌고 있어 관련 제품들을 꾸준히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