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야후,지메일 등 사용자 계정 200만개 해킹
페이스북,야후,지메일 등 사용자 계정 200만개 해킹
  • 이수경 기자
  • 승인 2013.12.05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더버지(The verge)>

미국 IT매체 더버지(The verge)는 4일(현지시각) 보안업체 트러스트웨이브(Trustwave)를 인용해 해커가 페이스북, 지메일, 트위터, 야후, 링크드인(LinkedIn) 등을 포함한 주요 서비스 사용자의 200만개 패스워드를 낚아챘다고 보도했다.

92개국의 사용자 컴퓨터 상에 키보드로 PC에 입력하는 내용을 몰래 가로채 기록하는 키로깅(Keylogging) 맬웨어를 설치하는 방법으로 사용자 계정과 패스워드가 노출됐다.

해당 서비스 계정뿐만 아니라 150만개의 웹사이트 로그인 계정, 32만개의 이메일 계정과 4만1000개의 FTP 계정, 3000개의 원격 데스크탑 계정도 해킹에 노출된 것으로 조사됐다.

그러나 '123456', '123456789', '1234', 혹은 'password'와 같은 매우 단순한 패스워드도 다수 포함되어 있어, 사용자의 보안 의식 수준을 높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