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우생순’대한핸드볼협회에 총 10억원 지원
NHN,‘우생순’대한핸드볼협회에 총 10억원 지원
  • 송영록
  • 승인 2008.08.29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측부터, 정현균 대한핸드볼협회 부회장, 임영철 대표님 감독, 국가대표 오영란 선수, NHN 최휘영 대표>

NHN(대표 최휘영)이 29일 대한핸드볼협회(회장 조일현)와 후원조인식을 갖고, 런던올림픽까지 향후 4년간 핸드볼 국가대표팀의 발전과 활성화를 위해 다각도로 지원하기로 했다.

NHN은 먼저 베이징 올림픽에서 대표팀이 펼친 감동의 명승부를 되새기며, 향후 핸드볼 종목의 저변확대와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4년간 총 10억원을 협회에 기부한다.

NHN은 또 핸드볼협회의 온라인 공식후원사로서 인터넷 포털 네이버를 통해 ‘핸드볼 큰잔치’를 생중계해 보다 많은 이용자들이 경기를 즐길 수 있도록 하고, 스포츠 섹션에도 코너를 통해 핸드볼 관련 컨텐츠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네티즌들이 많은 관심을 보일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최휘영 NHN 대표는 “베이징올림픽에서 핸드볼 대표팀의 투혼은 국민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해줬다”며 “NHN의 이번 후원이 2012년 런던올림픽에서 핸드볼 대표팀이 좋은 경기를 펼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 앞으로도 국내 핸드볼종목의 발전에 네이버가 적극 앞장설 것이다”고 다짐했다.

대한핸드볼협회 조일현 회장은 “핸드볼에 대한 NHN의 후원을 무척 감사하게 생각한다.  앞으로도 핸드볼협회는 국내 핸드볼 종목의 활성화와 대표팀의 선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영록 기자 syr@ittoday.co.kr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