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주년 비트코인 피자데이 "1만BTC짜리 피자, 후회는 없다"
10주년 비트코인 피자데이 "1만BTC짜리 피자, 후회는 없다"
  • 추현우 기자
  • 승인 2020.05.23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추현우 기자] 비트코인 피자데이가 22일(현지시간)로 9주년을 맞았다. 

지난 2010년 5월 22일, 미국의 소프트웨어 개발자 라자슬로 핸예츠가 가상자산(암호화폐)으로 현물 구매가 가능하다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 1만BTC로 피자 두 판을 구매한 것을 기념하는 날이다. 이는 암호화폐를 이용한 최초의 상거래 기록으로 인정받고 있다.

당시 1BTC 가격은 0.004달러에 불과했기에 약 40달러에 피자 두 판을 산 것이다. 1BTC당 9100달러대인 현재 가치로 계산하면 두 판에 무려 1200억원짜리 피자를 사 먹은 셈이다.

핸예츠는 지난 2018년 언론 인터뷰를 통해 "이렇게 가치가 오를 줄 누가 알았겠는가? 당시 결정을 후회하지 않는다”고 밝힌 바 있다.

그는 첫 피자 주문에 성공한 당시를 회상하며 "당시 적지 않은 양의 비트코인을 채굴했지만, 아무도 쓰지 않았고 어떻게 써야 할 지도 몰랐다. 단지 비트코인의 가치를 증명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라자슬로 핸예츠는 현재 미국의 운동용품 브랜드 고럭(GORUCK)의 개발자로 일하고 있다. 라자슬로의 유명세 덕분에 고럭 쇼핑몰에선 비트코인 결제가 가능하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