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 모빌리티 르노 트위지, “구매자 만족도 높아”
전기 모빌리티 르노 트위지, “구매자 만족도 높아”
  • 민병권 기자
  • 승인 2020.05.21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용성, 디자인 등 구매 이유와 구매 후 만족 포인트 일치

[디지털투데이 민병권 기자] 르노삼성이 국내에서 생산해 판매중인 초소형 전기차 르노 트위지 고객들이 구매 이유로 실용성과 디자인을 가장 많이 꼽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구매 후에도 이러한 장점들에 대해 크게 만족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르노 트위지
르노 트위지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해 1월부터 올해 3월까지 트위지 실제 구매자 1600명을 대상으로 구매 이유와 이용에 대한 만족도 조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조사 결과 약 62%가 근거리 주행에 편리한 실용성 때문에 구매했다고 응답했다. 특히 고객 중 약 73%는 지인에게 구매를 추천하는 이유로 이러한 실용성을 꼽아 구매 후 실용성에 대한 만족도 역시 매우 높은 수치를 나타냈다.

트위지는 차체 길이 2338㎜, 폭 1237㎜, 높이 1454㎜의 초소형 자동차로 좁은 골목도 쉽게 지날 수 있고, 일반 자동차 주차공간에 최대 3대를 주차할 수 있어 주차가 편리하다.

한번 충전으로 60㎞~70㎞를 주행할 수 있는 점은 트위지의 단점으로 지적되기도 하지만 응답자의 77%는 하루 평균 30km 이하를 주행하는 것으로 나타나 도심 출퇴근 및 배송, 쇼핑 등 용도에 부합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구매자들의 약 47%는 외관 디자인 때문에 구매했다고 응답했고, 약 33%는 지인 구매 추천 이유로도 꼽아 구매 후에도 디자인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14%의 응답자는 독특한 외관을 홍보 및 마케팅용으로 활용하고 있다고 답했다.

트위지는 독특한 콘셉트와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으로 국내 출시 전부터 많은 주목을 받았다. 위로 열리는 시저 도어는 눈길을 끄는 디자인뿐 아니라 좁은 공간에서 더 자유롭게 도어를 여닫을 수 있어 실용적이기도 하다.

이륜차 대비 뛰어난 안전성에 대한 구매자들의 인식도 확인됐다. 약 27%가 구매 이유로 이륜차 대비 뛰어난 안정성을 꼽았고, 약 26%는 이를 지인 구매 추천 이유로 들었다.

트위지는 탑승자 보호 캐빈은 물론 에어백, 4점식 안전벨트, 4륜 디스크 브레이크 등의 안전장비를 갖췄다. 자동차 전문기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평가에서도 주행성능과 안정성에 대한 좋은 평가를 받았다. 트위지는 13kW 모터를 장착해 최고출력 17.1마력과 최대토크 5.8kg·m를 발휘한다.

르노 트위지
르노 트위지

충전과 관련해서는 응답자의 93%가 거주지 주차장 또는 사업장에서 220V 전원을 이용해 충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트위지는 220V 가정용 일반 플러그로 충전 가능해 전용 충전소를 찾아 헤맬 필요 없다. 충전 비용은 1회 완충시 약 600원(일반가정 요율 1kWh당 100원 기준) 수준이다.

구매보조금을 제외한 트위지 판매가격은 라이프 트림 1330만원, 인텐스 트림 1430만원이다. 르노삼성차의 현금 할인과 지자체별 구매보조금 혜택을 받으면 380만원에도 구매가 가능하다. 지자체별 초소형 전기차 구매보조금은 청주 900만원, 제주 800만원, 서울 680만원, 부산 700만원 등이다.

르노삼성차는 트위지 구매시 최대 70만원 상당 용품 구입비 지원 혹은 50만원 현금 할인 등의 프로모션을 제공한다. 할부 구매 시에는 매월 이자만 납입하고 원금은 원하는 시기에 자유롭게 상환하는 조건을 내걸었다. 기간은 최대 24개월, 이율 1%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