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미국발 화웨이 견제 속 자국 반도체 기업 투자 확대
중국, 미국발 화웨이 견제 속 자국 반도체 기업 투자 확대
  • 황치규 기자
  • 승인 2020.05.18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황치규 기자] 미국 정부가 자국 기술을 활용해 반도체를 만드는 글로벌 업체들이 중국 IT업체 화웨이에 제품을 공급되는 것을 막기 위해 수출 제한 조치를 들고 나온 가운데, 중국 정부의 대응도 빨라지고 있다. 미국 회사들을 규제하는 맞불작전 외에 반도체 기술 국산화에 쏟아붓는 실탄도 늘리는 모습이다.

17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중국 정부가 지원하는 투자 펀드가 중국 웨이퍼 생산 업체인 SMIC(Semiconductor Manufacturing International Corp)가 첨단 칩 생산을 늘릴 수 있도록 22억5000만달러를 투자기로 했다.

상하이에 위치한 SMIC 공장은 현재 한달에 14나노미터 웨이퍼를 6000개 생산하고 있는데, 이번 투자를 발판으로 3만5000개까지 늘릴 예정이다.

앞서 미국 상무부는 글로벌 반도체 회사들이 화웨이에 제품을 공급하는 것을 통제하기 위해 수출 규정을 개정했다. 

미국 상무부가 발표한 새 규정에 따르면 미국 반도체 제조 장비를 사용하는 외국 회사들은 화웨이나 화웨이 관계사인 하이실리콘에 특정 칩들을 공급하기 전에 미국 정부로부터 라이선스(허가)를 받아야 한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