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보니 역시” 르노삼성 XM3, 1만6000대 계약 돌파
“타보니 역시” 르노삼성 XM3, 1만6000대 계약 돌파
  • 민병권 기자
  • 승인 2020.03.25 2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민병권 기자] 르노삼성자동차 XM3가 출시 15일 만에 누적 계약 대수 1만6000대를 돌파했다.

XM3는 지난 2월 21일 사전계약 시작부터 인기몰이를 해, 단 12일만에 사전 계약 5500대를 달성한 바 있다. 이후 공식 출고 시점(3월 9일)까지 누적 계약 대수 8542대를 기록했다.

르노삼성 XM3 TCe260 RE 시그니처 시승기
르노삼성 XM3 TCe260 RE 시그니처

25일 르노삼성차에 따르면 XM3 누적 계약 대수는 총 1만6000대에 달했다. 그 중 르노그룹의 새로운 주력 엔진을 탑재한 ‘TCe 260’ 모델이 전체 계약 중 89%를 차지했다.

고급 사양에 대한 선택 비중도 높다. 전체 TCe 260 계약자 가운데 최고급 트림인 RE Signature를 선택한 고객이 85%로 가장 많았으며, RE 트림 계약자가 13%로 그 뒤를 이었다. 1.6 GTe도 최고 트림인 LE Plus를 선택한 고객 비중이 69%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매장을 방문한 XM3 출고 고객 대상 설문조사 결과에서는 전반적으로 시각적 감성 품질이 마음을 움직였다는 평가가 나왔다. XM3를 구매한 주요 이유에 대해 전체 응답자 중 32.8% 고객들이 외관디자인을 꼽았다. 이어서 합리적인 가격(21.4%)이 뒤를 이었다. 다음으로 고급 내장 재질과 디스플레이 등 실내 디자인(15.1%)과 첨단 사양(12.6%)이 고객들 마음을 움직인 결정적 요소로 나타났다. 주행성능(12.1%)도 구매 결정에 큰 역할을 했다.

설문조사를 통해 주목할 만한 점은, 구매 전 시승이 고객들에게 미친 영향력이다. XM3 시승이 구매에 결정적 영향을 미쳤다고 답한 비율이 93%로 압도적이었다. 회사측은 XM3 외관 디자인에 이끌려 영업 거점을 방문한 고객들이 시승 후 차에 대한 만족도가 더욱 높아진 것으로 분석했다. 

르노삼성 김태준 영업본부장은 “XM3는 뭔가 다른 디자인의 SUV를 기다려온 고객들에게 단비와도 같은 존재라고 생각한다. 디자인부터 가성비, 감성품질, 첨단 사양, 주행성능까지 무엇 하나 빠진 것 없이 젊은 세대 마음을 사로잡았다”며, “한번 타보면 더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르노삼성차는 지난 3월 9일부터 전국 영업점에서 XM3 고객 시승을 진행하고 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