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 4도어 '뉴2시리즈 그란쿠페' 출시
BMW코리아, 4도어 '뉴2시리즈 그란쿠페' 출시
  • 민병권 기자
  • 승인 2020.03.23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민병권 기자] BMW의 콤팩트 세그먼트 최초의 4도어 쿠페 모델인 2시리즈 그란쿠페가 국내 출시됐다.

BMW 2시리즈 그란쿠페(220d) 국내 출시
BMW 2시리즈 그란쿠페(220d) 국내 출시

젊은 층을 타겟으로 하는 이 차는 길이 4525mm, 너비 1800mm, 높이 1420mm로 쿠페 특유의 역동적인 외관을 가졌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2시리즈 쿠페에 비해 뒷좌석 무릎 공간이 33mm 늘고 좌석 높이도 12mm 높아졌다. 전 모델에 파노라마 글라스 루프를 기본 장착했고 트렁크 용량은 기본 430리터로 2도어 쿠페 에 비해 40리터 늘어났다. 뒷좌석 등받이를 40:20:40 비율로 접으면 추가로 공간을 확보할 수 있다.

엔진 스타트 버튼과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는 센터 콘솔에 설치했ㅆ다. 전 모델에 내비게이션이 기본 장착되며, BMW 라이브 콕핏 프로페셔널은 10.25인치 컨트롤 디스플레이와 고해상도 계기판을 통해 주행에 필요한 다양한 차량 정보를 제공한다. 9.2인치 풀 컬러 BMW 헤드업 디스플레이는 선택사양이다.

BMW 2시리즈 그란쿠페(220d) 국내 출시
BMW 2시리즈 그란쿠페(220d) 국내 출시

크루즈 컨트롤, 파킹 어시스턴트, 주차 거리 제어 시스템 등 상위 모델에만 적용됐던 다양한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탑재했다. 막다른 골목 같은 제한된 공간이나 운전자의 시야 확보가 어려운 상황에서 유용한 후진 어시스턴트 시스템은 왔던 길을 따라 최대 50미터까지 자동으로 후진할 수 있다.

또한, 서비스센터 방문 없이 소프트웨어 업데이트가 가능한 ‘리모트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 뉴스와 날씨 등 각종 정보를 제공하는 ‘BMW 온라인’, 긴급상황 시 자동으로 긴급 전화를 걸어주는 ‘인텔리전트 이머전시 콜’, ‘BMW 인텔리전트 개인비서’ 기능 등을 지원한다.

BMW 커넥티드 패키지 프로페셔널은 스마트폰 앱으로 차량 원격 제어가 가능한 리모트 서비스를 비롯해 유/무선 사용이 가능한 애플 카플레이, 실시간 교통 정보 서비스(RTTI) 등의 서비스를 지원한다.

특히, 차량에 탑재된 SIM 카드를 통해 3분 간격으로 업데이트되는 T맵 실시간 교통정보를 수신, 정확한 교통정보와 최적화된 길 안내 기능을 제공한다. 여기에 ‘BMW 인텔리전트 개인비서’ 시스템을 더해 간단한 명령어만으로도 내비게이션, 차량 설정 등 다양한 기능을 조작할 수 있다.

BMW 2시리즈 그란쿠페(220d) 국내 출시
BMW 2시리즈 그란쿠페(220d) 국내 출시

국내에는 4기통 디젤 엔진을 탑재한 ‘220d 그란쿠페’를 먼저 선보였다. 최고출력 190마력, 최대토크 40.8kg·m를 발휘하는 BMW 트윈파워 터보 4기통 디젤 엔진과 8단 스텝트로닉 자동변속기를 지원한다.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 시간은 7.5초이며 복합 연비는 13.9km/L이다.

BMW 220d 그란쿠페는 디자인 및 편의 사양에 따라 어드밴티지(Advantage)와 럭셔리(Luxury) 트림으로 나뉘며 가격은 4490만원, 4,760만원이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