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클래스만 전기차?’... BMW 7시리즈도 전기차 나온다
‘S-클래스만 전기차?’... BMW 7시리즈도 전기차 나온다
  • 민병권 기자
  • 승인 2020.03.19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구동계 갖춰 ‘파워 오브 초이스’ 전략 강조

[디지털투데이 민병권 기자] BMW그룹은 18일 독일 뮌헨 본사에서 실시간 중계를 통해 2019년 실적 및 미래를 위한 기업 전략을 발표했다.

이번 발표에서 BMW그룹은 최근 코로나 사태로 인한 불확실한 비즈니스 환경에서도 미래 R&D 분야에 대한 전폭적인 투자와 함께 고객의 선택의 폭을 넓히기 위한 제품 포트폴리오 강화, 이산화탄소 배출 감소 노력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지속 가능한 기업 경영 계획을 밝혔다.

특히 올리버 집세 회장은 2025년까지 미래 모빌리티 연구개발에 300억 유로 이상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2019년 실적 및 미래 전략을 발표 중인 BMW그룹 올리버 집세 회장. 콘셉트 i4는 양산형 전기차 i4의 예고편이다.
2019년 실적 및 미래 전략을 발표 중인 BMW그룹 올리버 집세 회장. 콘셉트 i4는 양산형 전기차 i4의 예고편이다.

BMW그룹은 향후 미래 기술에 투입되는 투자비용을 상쇄하기 위해 효율성 개선에 집중할 계획이다. 비즈니스 전반의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프로그램인 퍼포먼스 넥스트(Performance>NEXT)를 통해 2022년 말까지 120억 유로 이상의 비용 절감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선 신규 모델 개발에 소요되는 시간이 최대 3분의 1로 줄어든다. 또한, 2021년부터 전기화 자동차에 최적화된 지능형 아키텍처를 개발하는 과정에서 최대 50%에 이르는 전통적인 드라이브트레인 모델이 단종되며 새로운 전기화 모델로 전환될 예정이다.

특히 BMW는 올해 고객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세분화된 제품을 제공해 고객들의 선택 폭을 넓히는 ‘파워 오브 초이스(Power of Choice)’ 전략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차세대 BMW 7시리즈 라인업에는 5세대 전기 드라이브트레인이 탑재된 순수 전기 모델이 최초로 추가된다. 기존 가솔린, 디젤 엔진과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및 순수 전기 모델 등 총 4종의 드라이브트레인이 완성될 예정이다. 전기화 모델을 필두로 한 파워 오브 초이스 전략은 7시리즈 뿐 아니라 다양한 모델 라인업에도 점차 확대될 예정이다.

BMW그룹의 5세대 전기 파워트레인 전략
BMW그룹의 5세대 전기 파워트레인 전략

한편 BMW는 2023년까지 총 25종의 전기화 모델을 출시할 계획이며, 이 중 절반 이상은 순수 전기차로 구성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지능형 아키텍처의 지속적인 개발 및 순수 전기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내연 기관 차량을 모두 생산할 수 있는 파워 오브 초이스 전략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임을 밝혔다.

BMW는 2021년에 전기화 차량에 대한 수요가 2019년의 두 배가 될 것으로 예측하고 2025년까지 가파른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기화 차량의 연평균 판매 성장률은 30%에 이를 전망이다.

현재 생산되고 있는 신차들에 대해서도 유럽에서 요구하는 이산화탄소 배출 허용량을 만족시키기 위해 구동 시스템을 추가로 개선하고 전기화 모델 판매량을 확대할 예정이며, 2021년 말까지 누적 100만 대 이상의 순수 전기차 및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 판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