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금융, 코로나19 피해 기업 여신 지원 점검
NH농협금융, 코로나19 피해 기업 여신 지원 점검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0.03.19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광수 회장 주재 전국 17개 영업본부 상황 확인
3월 19일 서울 중구 NH농협금융 본사 회의실에서 실시된 코로나19 피해기업 신속 여신지원대책 논의를 위한 화상회의에서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사진 오른쪽)이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디지털투데이 강진규 기자]  NH농협금융(회장 김광수)은 19일 코로나19 피해 기업에 대한 여신지원 현황을 점검하고 대구, 경북을 비롯한 전국 17개 영업본부의 대응 상황을 논의하기 위한 화상회의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은 이날 회의에서 각 지역의 현장 분위기를 듣고 지역별 대응상황을 공유했다. 김 회장은 ‘코로나19 피해 전용 창구’를 통한 여신접수 및 처리현황, 상담 및 보증심사 소요기간, 지역신용보증기관 협력 현황 등 제반 절차에 대해 확인하는 등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 대한 여신지원 현황을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김 회장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해 사회 전 분야가 어려운 상황으로, 그중에서도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고충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며 “어느 때보다 타이밍이 중요한 상황으로 그 분들의 애타는 심정을 공감해 체감할 수 있을 정도로 자금지원의 속도를 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현장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적극적으로 청취하고 보다 신속한 지원을 위해 한도증액, 여신담당 직원 추가배치 등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즉시 업무에 반영할 것을 지시했다.

한편 NH농협금융은 중소기업, 소상공인에 대한 신규자금 2240억원을 비롯해 기한연기, 이자납입 유예 등 총 2710억원 규모의 여신을 지원했다. 지역별로는 대구, 경북지역 300억원, 업종별로는 음식업, 여행·숙박업 등 관련 업종 1230억원 등이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