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영 장관 "코로나19 등 감염병 R&D에 1289억원 투자"
최기영 장관 "코로나19 등 감염병 R&D에 1289억원 투자"
  • 백연식 기자
  • 승인 2020.02.26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기정통부, 출연(연) 연구협의체로 진단기업 지원
코로나19 진단기업 방문, 기업격려 및 애로사항 청취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전국에 코로나19가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진단시약 기업을 방문해 올해 인체 감염병 관련 R&D(연구·개발)에 1289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국내기술로 코로나19 진단시약을 자체 역량으로 개발한 씨젠의 임직원에 대한 격려를 위해 추진됐다. 이어 진행된 현장 간담회를 통해 기업 현장의 애로사항에 대한 청취뿐 아니라, 새롭게 구성된 ‘감염병 의료기기 연구협의체’를 통한 구체적인 기업 지원방안 등이 논의됐다.

26일 오후,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은 씨젠을 방문했다. 이 자리에서 최 장관은 “정부는 그동안 신종바이러스 융합연구단 등 출연연 중심의 연구단과 바이오의료기술개발사업 등 국책사업을 통해 감염병 분야 R&D를 지원해왔다”며 “올해 인체 감염병 관련 R&D에 1289억원을 투자할 계획으로 이는 앞으로 감염병 대응, 예방, 치료 기술개발에 활용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전국에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국민들의 우려가 매우 심각한 상황으로, 정부 차원의 대응을 넘어 국민 모두가 힘을 합쳐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고 피해를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특히 미래에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감염병을 예측하고 선제적으로 준비하고 대응하는 플랫폼을 구축해서 새로운 감염병이 발생했을 때 빠르게 대처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연구를 지원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이 코로나19 진단키트 개발에 앞장서고 있는 기업인 씨젠을 방문해 해당 기업의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백연식 기자)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이 코로나19 진단키트 개발에 앞장서고 있는 기업인 씨젠을 방문해 해당 기업의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백연식 기자)

간담회에 참석한 이대훈 씨젠 연구소장(상무)은 “현재 코로나19 검사건수는 하루 최대 8000건까지 가능하고, (8시간 근무 기준) 어제 같은 경우 1만1000건 들어와 24시간 내에 처리했다. 분자진단이란 세상에서 가장 정확한 진단으로 확진검사에 사용한다”며 “코로나19 유일한 진단법은 유전자 증폭 검사법이다. 사베코바이러스와 코로나19 특정 유전자를 확진 검사하는 식이다. WHO가 추천한 방법이 독일 샤리테 병원에서 하고 있는 선별검사와 확진검사 두 가지”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작년 매출 1200억원 가운데 해외에서 81% 나오고 있다. 호흡기 감염 진단 매출이 26% 차지하고 있다. 관계사 씨젠연구재단이 서울 부산에 최근 오픈한 대구에서 728명이 하고 있다. 하루 20만 테스트가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정부에 대한 기대 및 건의사항도 언급했다. 이 소장은 “정부 시설 자원을 효율적으로 이용할 수 있기를 원하고 있다. BSL3렙은 큰 투자가 필요해 국가시설과 자원을 활용할 수 있길 바란다. 코로나19 표준물질 수입하고자 했을 때 BSL3렙 없다는 이유로 어려웠다”며 “과기정통부 넘어서는 부분이지만 복지부 산하 바이오뱅크 업체 활용도 원한다. 산학연 협업 연구 기회 확대 역시 바란다. 기존 학교에서 우수한 연구성과를 산업체와 병원이 활용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는 산업체 플랫폼을 학교 연구소 병원에서 우리 플랫폼으로 제품 개발하고 이를 제품화하는 기존과 다른 방식도 생각해봤다”고 말했다.
 
한편, 감염병 의료기기 연구협의체(이하 연구협의체)는 국내 진단기업 등 감염병 관련 기업들의 기술경쟁력 확보를 지원하기 위해 감염병 및 의료기기 분야의 주요 출연(연)들이 참여하여 구성된 연구협의체다. 감염병 의료기기 연구협의체는 생명(연), 원자력의학원, 기계(연), 전기(연), 화학(연), ETRI, 바이오나노헬스가드연구단 등 7개 기관으로 구성됐다. 이번에 구성된 연구협의체는 우수기업과의 산학연병 협업연구, 기업의 R&D 성과창출을 위한 기술 및 임상 자문, 장비 및 시설 제공 등을 통해 관련 기업의 기술적 어려움을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최 장관은 “오늘 간담회를 통해 진단 관련 기업들이 기술적으로 한 단계 도약하기 위해서 어떤 기술을 필요로 하는 요청사항을 듣고, 정부에서 어떻게 지원할 수 있을지를 논의했다”며 최근 출연연 중심으로 모인 연구협의체를 통해서 진단 관련 기업들이 필요로 하는 연구개발과 연구자원을 지원하고 기업과 연구계 간 협력연구를 강화하기로 했다. 협의체를 통해서 출연연이 가지고 있는 연구자원들을 기업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출연연과 기업이 한 팀이 되어 각종 R&D 사업에도 참여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최기영 장관이 간담회에 참석해 기업의 애로사항을 듣고 있다 (사진=백연식 기자)
최기영 장관이 간담회에 참석해 기업의 애로사항을 듣고 있다 (사진=백연식 기자)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