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갤럭시S20 예약가입 '핑크' 가장 인기
LG유플러스, 갤럭시S20 예약가입 '핑크' 가장 인기
  • 백연식 기자
  • 승인 2020.02.23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갤S20 예약 가입자 중 전용색상 '클라우드 핑크' 선택 36%로 가장 높아
온라인몰에서는 60% 이상이 핑크 색상 택해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LG유플러스는 삼성전자 갤럭시 S20의 사전 예약가입 접수 현황을 분석한 결과, 전용색상 ‘클라우드 핑크’가 가장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LG유플러스가 지난 20일과 21일(18시 기준) 양일간 예약가입 현황을 자체 조사한 결과 갤럭시 S20의 4가지 색상 중 LG유플러스 전용색상인 ‘클라우드 핑크’가 전체 예약가입자 중 36.1%로 가장 높았다. 이어 코스믹 그레이(28.6%), 클라우드 블루(18.2%), 클라우드 화이트(17.2%) 순이었다. 특히, LG유플러스 공식 온라인몰인 U+Shop에서는 예약가입 고객의 60.1%가 클라우드 핑크를 선택한 것으로 조사됐다.

갤럭시S20 플러스의 경우 ‘코스믹 그레이(35.9%)와 클라우드 블루(35.7%)를 비슷한 수준으로 선택했으며, 클라우드 화이트(28.4%)가 뒤를 이었다. 갤럭시S20 울트라는 코스믹 블랙(60.4%)을 선택한 고객이 코스믹 그레이(39.6%) 대비 약 1.5배 이상 많았다.
 
LG유플러스 모델이 갤럭시S20 핑크 모델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모델이 갤럭시S20 핑크 모델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모델별 예약가입 현황을 살펴보면 갤럭시S20 울트라가 40.7%, 갤럭시S20이 32.8%, 갤럭시S20 플러스는 26.5%로 갤럭시S20 울트라에 대한 선호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LG유플러스는 클라우드 핑크가 20~30대 여성 고객에게 수요가 높을 것으로 예상하고, 주 사용층이 여성임을 고려해 3종의 모델 중 상대적으로 크기가 작은 갤럭시 S20에 전용색상을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윤범열 LG유플러스 종각직영점장은 “갤럭시S20 시리즈에서는 핑크 색상을 찾는 고객이 특히 많다”며 “주로 20~30대 여성고객이 많이 찾는데, 부드러운 딸기 우유 색상으로 워낙 잘 나와서 남성 고객들도 예약하고 있다”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갤럭시S20 울트라가 최고가 모델임에도 반응이 좋은 것은 초고화질 카메라 기능을 선호하는 얼리어덥터(early adopter) 소비자들이 사전예약 기간에 몰리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라고 LG유플러스는 분석했다.
 
LG유플러스는 다음달 일반고객을 대상으로 본격적인 판매가 시작되면 3종의 모델 중 갤럭시S20 가입 비중은 지금보다 더 높아질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LG유플러스는 갤럭시S20 사전예약 개통 첫날인 2월 27일 가입하는 고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17만9300원의 무선 이어폰 ‘갤럭시버즈 플러스’ 무료 구매 쿠폰을 제공한다. 당첨자는 갤럭시버즈 플러스 기본 색상인 블루 외에 핑크 색상도 선택 가능하다.
 
삼성전자 공식 체험존인 ‘S존’이 입점되어 있는 400여개 LG유플러스 매장에서 예약가입 기간 방문하는 모든 고객에게는 딸기 음료 교환권, 핑크색 화장품 등 핑크색과 관련된 다양한 경품도 제공된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