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속 유해물질 찾아내는 나노캡슐 위치 추적 기술 개발
몸속 유해물질 찾아내는 나노캡슐 위치 추적 기술 개발
  • 박인성 인턴기자
  • 승인 2020.02.18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명연 "단일 광원 이용해 저렴하고 효율도 높아"
유해물질 측정 나노캡슐 위치 찾는 기술 모식도(자료=한국생명공학연구원)
유해물질 측정 나노캡슐 위치 찾는 기술 모식도(자료=한국생명공학연구원)

[디지털투데이 박인성 인턴기자] 한국생명공학연구원 감염병연구센터 권오석 박사팀은 몸속 유해물질의 양을 측정하는데 쓰이는 나노캡슐의 위치를 추적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18일 밝혔다.

나노캡슐은 몸속 유해물질의 양을 확인해 질환이나 환경적 위해 요소를 측정하는 데 쓰인다.

하지만 나노입자가 목표에 도달하지 못하고 유실될 경우 유해물질의 정확한 양을 알기 어렵다는 한계가 있다.

연구팀은 우선 에너지가 낮은 빨간색 계열의 빛에 반응하는 나노캡슐을 설계했다. 이어 파란색 계열의 빛에만 선택적으로 반응하는 유해물질 검출 형광물질을 나노캡슐 표면에 부착했다.

이렇게 만든 나노캡슐을 홍합에 주사한 뒤 빛을 쏘이면 두 가지 방향으로 나오는 빛을 측정해 유해물질이 축적된 양은 물론 나노캡슐의 위치도 알 수 있다.

개발된 기술은 환경 위해요소 검출을 위한 소형 진단기기 개발에 적용될 예정이다.

권오석 박사는 "두 개의 광원을 이용할 필요 없이 단일 광원으로 두 종류의 빛을 측정할 수 있어 기존 검출기를 이용한 기술보다 비용이 저렴하고 효율도 높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