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 프로젝트 '위드100'... 바이오일레븐-혈액암협회 기부 진행
나눔 프로젝트 '위드100'... 바이오일레븐-혈액암협회 기부 진행
  • 류지웅 기자
  • 승인 2020.02.05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100개 기업이 함께 하는 기부 캠페인 세번째 바이오일레븐, 한국혈액암협회

[디지털투데이 류지웅 기자] 디지털경제 전문미디어 디지털투데이(대표 김철균)가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디지털투데이 나눔프로젝트 with100(이하, with100)' 캠페인을 전개 중이다.

‘With100 캠페인’은 사회공헌에 의지가 있는 100개의 기업을 발굴하고, 지원이 필요한 100개의 단체를 선정하여 기부하도록 매칭시켜주는 캠페인이다.

디지털투데이는 지난해 8월 사회복지법인 혜심원(원장 권필환)에 직접 기부한 것을 시작으로 두번째 기부 매칭으로 핀테크기업 ‘세틀뱅크(대표 이경민) ’와 ‘사단법인 그루맘(이사장 김미경)’의 후원을 성사시켰고, 1월 29일 세번째 기부 매칭으로 프로바이오틱스 전문 기업 ‘바이오일레븐(대표 조규윤)’과 ‘한국혈액암협회(KBDCA, 회장 장태평)’과의 후원을 성사시켰다.

이번 기증식은 면역력이 저하되기 쉬운 암 환자들의 장 건강과 면역력 증진에 도움을 주고, 나아가 환자와 가족들의 심리적·정서적 위안과 완치에 대한 희망을 나누고자 기획됐다. 바이오일레븐은 한국혈액암협회와 함께 약 60명의 대상자를 선정, 고함량 프로바이오틱스 제품 ‘드시모네 데일리(보장균수 2,000억)’를 지속적으로 후원하기로 한 것이다.

조규윤 바이오일레븐 대표는 “면역력 개선과 증진이 최우선인 환자들에게 당사의 드시모네가 도움이 되길 바라며 환자들의 빠른 완쾌를 기원한다”며 “바이오일레븐의 프로바이오틱스 브랜드 드시모네는 살아있는 8종의 유익균을 이상적으로 배합한 드시모네 포뮬러를 원료로 한다. 이중 드시모네 포뮬러는 200편 이상의 SCI 등재 논문을 통해 세계적으로 그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기 때문에 암환자들의 면역력 증강에 상당한 도움이 될 것으로 믿는다”며 “매일 섭취해야 하는 프로바이오틱스의 특성을 고려해 1회성 지원에 그치지 않고 제품을 꾸준하게 후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철균 디지털투데이 대표는 "사회공헌 활동 의지가 있는 기업을 발굴하고, 기부가 필요한 단체와 매칭시켜 주는 캠페인을 통해 미디어의 사명과 책무를 완성해 갈 것"이라며  “앞으로 디지털투데이는 지속적인 위드100 캠페인 행사를 진행하여 소외계층에 대한 기업들의 기부문화 시너지 효과를 높이는 활동을 꾸준히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디지털투데이 나눔 프로젝트 위드100 캠페인 후원사인 바이오일레븐 조규윤 대표(왼쪽 아래 첫번째)와 이경민 세틀뱅크 대표(왼쪽 아래 두번째), 장태평 KBDCA 회장(왼쪽 아래 세번째), 김철균 디지털투데이 대표(왼쪽 윗줄 첫번째) 등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디지털투데이 나눔 프로젝트 위드100 캠페인 후원사인 바이오일레븐 조규윤 대표(왼쪽 아래 첫번째)와 이경민 세틀뱅크 대표(왼쪽 아래 두번째), 장태평 KBDCA 회장(왼쪽 아래 세번째), 김철균 디지털투데이 대표(왼쪽 윗줄 첫번째) 등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