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상혁 방통위원장, 네이버·카카오에 신종코로나 가짜뉴스 대응 당부
한상혁 방통위원장, 네이버·카카오에 신종코로나 가짜뉴스 대응 당부
  • 백연식 기자
  • 승인 2020.01.30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네이버·카카오 방문…'사회혼란 야기' 가짜뉴스 대응 위한 협력 논의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이 30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대응 관련해 포털업체인 네이버와 카카오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바이러스와 관련하여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고자 노력하고 있는 관계자들에게 지속적인 협력을 요청하기 위한 것이다.

네이버와 카카오는 이번 사태 초기부터 질병관리본부 등의 정보를 중심으로 질병증상 및 예방수칙 등을 메인화면에 게시하고, 지도에 선별진료소 정보 등을 표시하는 등 국민 편익을 위한 정보를 제공하고 관련 기능을 확대해 왔다.

한상혁 방통위원장이 네이버와 카카오를 방문해 포털업체들의 의견을 듣고 있다 (사진=방통위)
한상혁 방통위원장이 네이버와 카카오를 방문해 포털업체에게 가짜 뉴스 대응을 당부했다. (사진=방통위)

 

한상혁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국내 포털사들이 관계기관과 협력을 통해 정확한 정보를 선제적으로 제공하고 잘못된 정보에 적극적으로 대응한 점을 높게 평가했다.

한 위원장은 “사회혼란과 과도한 국민 불안을 야기하는 가짜뉴스를 극복하는 원천은 팩트에 기반한 정확한 정보의 제공과 전달”이라며 “앞으로도 신뢰할 수 있는 정보가 유통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이에 포털사업자들은 사회구성원 모두가 협력해 국가 재난을 극복할 수 있도록 이후 사태가 안정화될 때까지 투명하고 통일된 정부의 대처와 소통을 요청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