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세븐나이츠' IP, 퍼즐 RPG 장르로도 나온다
넷마블 '세븐나이츠' IP, 퍼즐 RPG 장르로도 나온다
  • 유다정 기자
  • 승인 2020.01.16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넷마블이 '세븐나이츠' IP(지식재산권) 확장에 박차를 가한다. MMO와 스위치(콘솔) 버전에 이어, 퍼즐 게임으로도 만들어진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넷마블이 '세븐나이츠' IP와 퍼즐 장르를 접목한 신작 게임 개발에 돌입했다. 

넷마블의 개발 자회사 넷마블넥서스는 '세븐나이츠' IP와 퍼즐 장르를 접목한 캐주얼 장르 신작 개발에 참여할 기획 직군 개발자를 모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원작 '세븐나이츠'는 모바일 수집형 RPG로, 넷마블의 장수 IP로 자리잡은 인기 게임이다. 

현재 넷마블은 '세븐나이츠2', '세븐나이츠 레볼루션' 등 모바일 MMORPG 장르와, 세븐나이츠 닌텐도 스위치 버전을 개발 중이다. 이 게임들이 코어 이용층을 겨냥한 것이라면, 이번에 알려진 퍼즐 RPG 장르로는 보다 캐주얼한 장르로 라이트한 유저들까지 포섭할 수 있다.

넷마블이 인기리에 서비스하고 있는 게임들은 '리니지2 레볼루션',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 '일곱개의 대죄', '마블 퓨처 파이트' 등이 있다. 모두 타사의 IP를 제휴해 만든 게임으로, 앱 스토어 수수료와 함께 낮은 영업이익률이 회사의 약점으로 꼽힌다. 세븐나이츠 IP의 확장을 통해 이 약점을 극복할 수 있을 지 주목된다.

(이미지=넷마블)
(이미지=넷마블)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