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150등 포드 F-시리즈, 43년 연속 미국 픽업트럭 판매 1위
F-150등 포드 F-시리즈, 43년 연속 미국 픽업트럭 판매 1위
  • 민병권 기자
  • 승인 2020.01.12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드자동차 2019년 미국시장 판매 실적

[디지털투데이 민병권 기자] 포드 대표 픽업트럭 F-시리즈가 43년 연속으로 미국 내 픽업트럭 중 가장 많이 팔리는 모델 자리를 지키고 있다.

포드가 발표한 2019년 미국 내 판매 실적 보고서에 따르면 F-시리즈의 4분기 판매량은 23만 3,952대로, 전년 동기 대비 1.6% 상승했다. 연간 판매량은 89만 6,526대를 기록했다. F-시리즈와 작년 초 판매를 재개한 포드의 중형 픽업트럭 레인저의 연 판매량을 합치면 약 100만 대에 육박한다.

픽업트럭과 밴을 포함한 포드 트럭 라인의 4분기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15.9% 증가해 2001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더불어 연간 판매량은 약 124만 대로 전년 대비 9.1% 증가했다. 특히 트랜짓(Transit) 등 밴 전체 판매량은 5만 9,930대로 1978년 이래로 4분기 최고치를 경신했으며, 연간 판매량은 전년 대비 10.5% 증가해 총 24만 529대가 판매되었다.

포드 레인저와 F-150 픽업트럭
포드 레인저와 F-150 픽업트럭

포드 베스트셀링 SUV인 익스플로러는 2019년 4분기에만 4만 8,083대가 판매되며 직전 분기 대비 판매율이 52.4% 상승했고, 12월에는 6월 출시 이후 가장 큰 판매량을 기록했다. 대형 SUV 익스페디션(Expedition) 또한 4분기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71.6% 증가해 2만 4,267대가 팔리며 10년 만에 최고 판매실적을 달성했다.

포드 머스탱의 4분기 판매량은 1만 7,124대로 전년 동기 대비 20.4% 증가했다.

링컨 브랜드의 커세어(Corsair), 노틸러스(Nautilus), 에비에이터(Aviator) 등 SUV 라인은 연간 8만 7,893대를 판매하며 2003년 이래 최고 판매량을 기록했다.

포드 마케팅∙영업 부사장 마크 라네브(Mark LaNeve)는 “포드가 10년 연속 베스트셀링 브랜드 자리를 지켜오면서, 고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며 “올해 머스탱 마하-E(Mach-E), 올-뉴 F-150 그리고 재출시 될 브롱코(Bronco) 등 최고의 라인업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