씽씽, 전동킥보드 공유 서비스 365일 24시간으로 확대
씽씽, 전동킥보드 공유 서비스 365일 24시간으로 확대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12.12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전동킥보드 공유 서비스 ‘씽씽’이 12일부터 서비스를 24시간으로 연장한다. 

기존 운영시간인 아침 6시~밤 12시 이후에도 이용을 원하는 소비자가 많은 데 따른 것으로 밤 12시부터 아침 6시까지는 할증이 적용돼 기본료 2,000원에 5분, 이후 1분당 100원이 결제된다. 안전을 위해 최고 속도도 기존 25km/h에서 20km/h로 제한된다. 

이용자의 안전을 위해 심야 시간대 전동킥보드 대여 시 음주운전 위험성을 안내하는 공지 팝업 메시지가 전달된다. 전동킥보드는 차로 분류되어 음주 후 전동 킥보드를 탈 경우 음주운전에 해당하며, 딱 한 잔으로도 면허취소 혹은 최소 5년 이상의 처벌을 받을 수 있다. 또 24시간 콜센터 및 서비스 지원 인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윤문진 피유엠피 대표는 “심야 시간대에도 귀가나 대로변 이동 등으로 씽씽이 필요하다는 요청이 많아 서비스 시간을 연장하게 됐다”며 “심야 시간대 최고 속도를 낮추고 서비스 지원 인력을 강화한 만큼 이용자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씽씽은 지난 5월 서비스 출범 이후 7개월 만에 누적 회원 수 12만 명을 확보했다. 현재 업계 최대 규모인 5,300대의 전동 킥보드를 보유하고 있으며, 강남, 서초, 송파, 성수, 광진 등에서 서비스를 운영 중이며, 연내에 여의도, 동작까지 서비스 지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미지=피유엠피)
(이미지=피유엠피)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