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무 난이도에 따라 보수 차등 지급' 한국재정정보원, 모든 직군·직급에 직무급 도입
'직무 난이도에 따라 보수 차등 지급' 한국재정정보원, 모든 직군·직급에 직무급 도입
  • 김소연 인턴기자
  • 승인 2019.12.03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김소연 인턴기자] 한국재정정보원이 올 연말부터 일반직·연구직·운영직 등 모든 직군·직급에 직무급을 전면 도입한다. 공공기관 중에서 4번째 직무급 도입, 노조가 있는 공공기관에서는 첫 도입사례다.

한국재정정보원은 3일 직원의 경력·근속 등과 관계없이 직무 난이도 및 책임에 따라 보수를 차등 지급하고, 직무 역할별로 임금 상한을 설정해 연공성을 제한하는 내용의 새로운 보수체계를 도입하기로 노사가 합의했다고 밝혔다.

한국재정정보원, 모든 직군·직급에 직무급 도입 (사진=한국재정정보원)
한국재정정보원, 모든 직군·직급에 직무급 도입 (사진=한국재정정보원)

노사는 일반직군 기준으로 직무 역할은 4단계, 직무 유형은 9단계로 설계했다. 또, 상위 간부 직군의 직무 역할 급 상한선을 기존 기본급보다 낮추고, 역할의 난이도를 반영하는 등 합리적으로 개편했다.

새 보수체계는 보수 규정 개정을 거쳐 연말부터 적용하게 되며, 이를 위해 노사 공동으로 직무 역할 및 유형 평가 등의 공정성 확보를 위한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여 운영할 예정이다.

그동안 한국재정정보원은 보수체계를 직무급으로 전환하기 위해 지난 2월 노사 TF를 구성한 뒤 10개월간 협상·컨설팅·벤치마킹·설문조사 등의 활동을 벌여왔다.

한국재정정보원 김재훈 원장은 “호봉제와 연봉제의 균형점을 찾는 맞춤형 제도를 노사가 합의로 설계한 것에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 혁신을 통해 신뢰받는 공공기관으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