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학년도 수능 점수가 유출됐다? “충분히 가능한 일”
2020학년도 수능 점수가 유출됐다? “충분히 가능한 일”
  • 석대건 기자
  • 승인 2019.12.02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석대건 기자] 일부 수험생의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성적이 유출되는 사태가 벌어졌다.

2일 수험생 커뮤니티 사이트에는 '수능 성적표를 미리 발급받았다'고 인증하는 게시글과 함께 수능 성적을 확인하는 방법이 올라왔다.

이내 커뮤니티 사이트는 수능 성적을 확인했다고 인증하는 글이 연달아 게시됐다. 공식 수능 성적 발표일시는 오는 4일 오전 9시다.

수능 성적을 확인한 방법은 웹브라우저의 개발자 도구인 DOM 탐색기를 이용해, 기존 성적 이력의 연도를 '2020'으로 바꾸는 식. 이때문에 재수생 등 'n수생'만 가능했던 것으로 보인다.

성적을 본 일부 수험생들은 가채점 결과와 별다른 차이가 없다며, 서로 표준점수와 등급을 비교를 통해 '공식 등급컷'을 유추하기도 했다.

그렇다면 정말 가능한 일일까? 

한 개발자는 “권한 설정을 신경쓰지 않았다면 벌어질 수 있는 일”이라며, “보통 당일에 일반인에게 접근 권한 풀어주는 식으로 해야한다”고 설명했다.

현재 평가원 수능 성적증명서 홈페이지는 접속이 불가능한 상태이며, 평가원은 “확인 중”이며 오늘(2일) 오후 중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사진=홈페이지 갈무리)
한 수험생 커뮤니티에 '수능 점수를 미리 확인하는 방법'이 올라와 논란이 되고 있다. (사진=홈페이지 갈무리)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