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성이 미래다’…델테크놀로지스, 10년 내 여성 팀장 이상 40% 채운다
‘다양성이 미래다’…델테크놀로지스, 10년 내 여성 팀장 이상 40% 채운다
  • 석대건 기자
  • 승인 2019.11.26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원은 50%를 여성 채용 예정...지속가능성 위한 ‘프로그레스 메이드 리얼’ 사회공헌 비전 일환
환경보호와 지속가능한 발전, 포용성 환경 조성, 테크놀로지 이용한 인류 삶의 질 향상 등 3개 분야

[디지털투데이 석대건 기자] 델 테크놀로지스(Dell Technologies, 회장 겸 CEO 마이클 델)가 지속가능성을 위한 정책으로 조직 내 다양성과 포용성의 확산하기 위해 향후 10년 내 글로벌 전체 인력의 50%, 글로벌 팀장급 이상 포지션의 40%를 여성 임직원으로 채용한다.

여성 직원 확대와 함께 본사 인력의 25%, 본사 팀장급 이상 포지션의 15%를 흑인 및 아프리카계 미국인, 라틴아메리카계로 구성할 예정이다. 더불어 매년 임직원 95%가 무의식적인 편견, 괴롭힘, 갑질 등에 대한 교육을 이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델 테크놀로지스는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향후 10년간의 장기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비전인 '프로그레스 메이드 리얼(Progress Made Real)'을 발표하고 2030년까지 이를 실천하기 위한 계획들을 26일 공개했다.

(사진=델)
델 테크놀로지스는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실천 계획인 '프로그레스 메이드 리얼'을 공개했다. (사진=델)

델 테크놀로지스는 “프로그레스 메이드 리얼”을 통해 향후 10년 간 델 테크놀로지스의 광범위한 기술 포트폴리오 및 전문지식을 활용하여 전 세계의 환경과 사회에 의미 있는 변화를 이끌어 낼 계획이다.  이 같은 활동은 ▶환경보호 및 지속가능한 발전, ▶성별, 인종, 장애 등에 구애받지 않는 다양성과 포용성 조성, ▶테크놀로지를 통한 삶의 질 향상 등 크게 세 가지 분야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환경보호 및 지속가능한 발전(Sustainability)을 정책으로는 크트판매되는 제품 개수만큼 중고 제품 재활용, 전체 생산품의 절반 이상을 재활용된 부품이나 재생 가능한 원자재를 활용한 순환 경제(circular economy) 활성화, 모든 포장재에 100% 재활용되었거나 재생 가능한 재료 사용, 온실 가스 감축을 위해 파트너사들과 협력해 공급망, 시설 및 운영 전반에 걸쳐 종합적이고 과학적인 프로그램을 도입해 원단위 온실가스 배출량(매출액 대비 배출량)을 60% 감축 등을 추진한다. 

더불어 테크놀로지를 통한 삶의 질 향상 방안으로, 전 세계 10억명의 건강, 교육, 경제적 기회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전 세계 1천여개의 비영리 단체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지원하는 한편, 델 테크놀로지스 임직원의 75%가 각자의 지역 사회에서 기부와 봉사 활동에 참여할 예정이다.

(사진=델데크놀로지스)
(사진=델데크놀로지스)

실제로 델 테크놀로지스는 지난 6년간 소아암 퇴치를 위해 미국의 응용 유전체학 연구소(TGen, Translational Genomics Research Institute)에 약 3천만달러를 기부했으며, 전기 공급이 부족한 오지 학생들의 ICT 교육을 위해 태양광 에너지로 운영되는 '솔라 러닝 랩(Solar Learning Labs)'을 전 세계 6개국 18개 지역에 설치했다.

김경진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의 총괄사장은 “중요한 변화와 혁신은 깊은 헌신에서부터 시작한다”라며, “델 테크놀로지스는 폭넓은 기술 포트폴리오와 인적 자원, 그리고 파트너십을 통해 인류의 삶과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으리라 믿고 있으며, 새로운 비전 아래 글로벌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해 나갈 것”이라 밝혔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