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헬로, 3분기 영업익 40억원...전년비 80.5%↓
CJ헬로, 3분기 영업익 40억원...전년비 80.5%↓
  • 백연식 기자
  • 승인 2019.11.07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쟁심화로 인한 가입자 감소, 지상파 CPS와 렌탈 대손충담금 등 일시적 비용 증가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CJ헬로는 연결 재무제표 기준으로 2019년 3분기에 매출 2734억원, 영업이익 40억원의 실적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전년 동기와 비교해 매출은 8.1% 감소한 243억원, 영업이익은 무려 80.5% 급락한 165억원이다.

직전 대비 매출은 4.2% 하락한 120억원, 영업이익은 58.3% 감소한 56억원이다. 경쟁심화로 인한 가입자 감소, 지상파 CPS와 렌탈 대손충담금 등 일시적 비용 증가 등이 복합적으로 3분기 실적에 반영된 결과다.

케이블TV 가입자는 418만4000명으로 전 분기 대비 1만8000명이 감소했지만, 디지털 가입자는 274만명을 지켜내며 전 분기 가입자와 비슷한 수치를 나타냈다. 디지털가입률은 65.5%로 역대 최고치를 보였다.

MVNO(알뜰폰) 가입자는 73만4000명, LTE 가입자 수는 52만9000명으로 전 분기 대비 감소했지만 LTE가입률이 72.1%로 최고점을 갱신했다.
케이블TV ARPU(Average Revenue Per Unit, 가입자당평균매출액)는 7353원으로 전 분기 대비 24원 올랐다. 디지털 ARPU도 VOD매출의 기여로 전 분기 대비 38원 증가한 9617원을 나타냈다. MVNO ARPU는 2만2906원이다.

성용준 CJ헬로 부사장(CFO)은 “기업결합 심사가 마무리되면 실적이 본격적으로 턴어라운드 될 것”이라며 “결합 시너지가 즉각적으로 재무적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사업의 펀더멘털을 다져놓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