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 먹는 E클래스' 벤츠코리아,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E 300 e 출시
'전기 먹는 E클래스' 벤츠코리아,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E 300 e 출시
  • 민병권 기자
  • 승인 2019.11.07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세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기술 적용, 전기로 31km 주행

[디지털투데이 민병권 기자] 벤츠 코리아가 최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기술이 적용된 ‘E 300 e 익스클루시브(The new E 300 e EXCLUSIVE)’를 국내 공식 출시해 E-클래스 라인업을 강화한다.

E 300 e 익스클루시브는 벤츠 코리아가 국내에 세 번째로 출시하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이다. 지난 7월 국내 수입차 최초로 단일 모델 10만 대 판매를 달성한 E-클래스(W213)에 최초로 추가되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로, 고급 세단의 안락함과 친환경성을 동시에 제공하며 다양한 고객층의 수요를 만족할 것으로 예상된다.

벤츠 더 뉴 E 300 e 익스클루시브
벤츠 더 뉴 E 300 e 익스클루시브

특히, E 300 e 익스클루시브는 한층 더 진보한 벤츠의 3세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기술이 적용돼 1회 충전 시 주행 거리가 한층 증가했고, 완전 충전까지 소요 시간이 단축돼 일상 생활에서 뛰어난 효율성을 자랑한다.

E 300 e 익스클루시브에 적용된 3세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직렬 4기통 가솔린 엔진과 90kW로 강력해진 전기 모터, 13.5kWh로 증가한 리튬 이온 배터리 용량의 조화로 1회 충전 시 최대 31km(국내기준/유럽 기준 50km)까지 주행 가능하며, 전기 모드로만 주행 시에도 130km/h 이상의 속도로 주행 가능하다. 또한, 벤츠 전용 충전기 사용 시 완전 충전에 걸리는 시간은 약 1시간 45분이다.

벤츠 더 뉴 E 300 e 익스클루시브
벤츠 더 뉴 E 300 e 익스클루시브

가솔린 엔진은 최고출력 211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강력한 주행 성능을 발휘하며 전기모터는 122마력의 최고출력과 44.9kg.m의 추가적인 최대토크를 발휘해 320마력의 합산 출력을 자랑한다. 하이브리드 전용으로 설계된 9단 자동변속기는 전기 모터와 트랜스미션 사이의 토크컨버터를 통해 원활한 기어 변속 및 주행 시 한층 더 높은 에너지 효율을 가능하게 한다.

복합연비는 전기 기준 2.5km/kWh, 가솔린 기준 10.3km/L이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49g/km로, 뛰어난 친환경성을 겸비했다.

벤츠코리아는 하이브리드 차량의 리튬이온 배터리 수명에 대한 우려를 덜기 위해 E 300 e 익스클루시브 고객을 대상으로 8년 혹은 16만 km 주행거리(선도래 기준)까지 보증 서비스를 제공한다.

가격은 7,890만 원이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