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의실을 나온 게임들...GGC 2019, 29일 코엑스서 열려
강의실을 나온 게임들...GGC 2019, 29일 코엑스서 열려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10.26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전국 대학생들이 개발한 게임신작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글로벌 게임 챌린지(GGC) 2019’ 전시회가 29일 코엑스에서 막을 올린다.

10월 29일 코엑스에서 막을 올리는 GGC 2019에는 전국 30여 게임관련 대학이 참가하여 학생들이 개발한 신작들을 발표한다. 이번 행사에는 일부 고교를 포함한 30여 학교가 다양한 장르의 200여 게임 콘텐츠를 출품한다. 게임전공 학생들이 갈고 닦은 실력을 한 자리에서 선보이는 가운데, 업계에는 실력있는 인재를 등용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올해 두 번째로 개최되는 GGC(글로벌게임챌린지)는 최근 침체된 게임산업의 중흥을 위해서는 인재를 배출하는 학교기관, 정책을 수립하는 정부부처, 산업일선의 업계가 힘을 모아야 한다는 취지에서 학교‧업계‧정부가 함께 마련한 행사다.

e스포츠게임대회: LoL 최강전, 게임개발경진대회(Game Jam), GGC어워드 등의 부대행사에는 학생 및 아마추어 게임인이라면 참여 가능하며 상장 및 상금도 수여된다.

이번 GGC 2019를 총괄하는 김정태 교수(동양대학교)는 “"GGC는 게임을 사랑하는 모든 이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게임인들의 축제의 장을 표방한다"며 "올해에는 전국 주요 대학 및 유관단체의 합동 전시회로 확대한 만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GGC는 한국게임학회 전국게임관련학과협의회가 주최하고 대통령직속 일자리위원회, 문화체육관광부, 교육부, 한국게임산업협회, 한국모바일게임협회, 한국게임전문미디어협회 등이 공동 후원한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