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석 품은 희귀 車 보러 오세요” 롤스로이스, 청담에서 16일까지 전시회
“운석 품은 희귀 車 보러 오세요” 롤스로이스, 청담에서 16일까지 전시회
  • 민병권 기자
  • 승인 2019.10.11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민병권 기자] 롤스로이스가 11일 롤스로이스 서울 청담 부티크에서 브랜드 전시회 '더 에이스 원더(THE EIGHTH WONDER)'를 열었다.

‘세계 8대 불가사의’를 의미하는 전시회명은 기존 7대 불가사의에 여덟 번째 아이콘으로 롤스로이스 대표 엠블럼 ‘환희의 여신상’이 더해졌음을 의미한다. 최고 자동차를 만들기 위한 롤스로이스의 제작 비밀과 독창성에 대해 소개하는 브랜드 전시회다.

롤스로이스 팬텀 트랭퀼리티
롤스로이스 팬텀 트랭퀼리티

롤스로이스는 전시회를 통해 환희의 여신에서 영감을 받아 이어져온 브랜드의 철학, 장인정신, 비스포크(맞춤제작) 프로그램을 8개의 카테고리로 나눠 소개한다. 롤스로이스의 독특한 제작 방식과 디자인을 비롯, 뛰어난 장신정신과 정밀함을 직접 눈으로 체험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롤스로이스만의 독창적인 비스포크가 적용된 네 대의 차가 전시된다. 지난 3월 제네바모터쇼에서 주목 받은 팬텀 트랭퀼리티를 비롯해 롤스로이스의 첫 SUV 컬리넌, 롤스로이스의 다른 이면을 상징하는 레이스 블랙 배지, 고성능 컨버터블 던 블랙 배지다.

특히 팬텀 트랭퀼리티는 전 세계 25대만 한정 생산된 비스포크 컬렉션 중 1대. 우주 탐사를 주제로 실제 운석 추출 광물이 적용돼 비스포크의 정수를 보여준다.

팬텀 트랭퀼리티에 들어간 럭셔리 비스포크 대시보드 ‘더 갤러리’는 영국 관측 로켓 스카이락(Skylark) 에서 영감을 받아 고반사 스테인리스강과 알루미늄에 24캐럿 금을 도금했다.

운석 발굴 좌표가 새겨져 있다.

센터페시아의 볼륨 다이얼에는 1906년 스웨덴 키루나에 떨어진 무오니오날루스타 운석 추출 광물을 적용하고 금으로 가장자리를 감싸 포인트를 줬다.

황금 커버로 덮인 오디오 스피커는 나사(NASA)의 역사적인 우주 탐사선 보이저 호에 실린 두 장의 골든 레코드로부터 영감을 받았다. 더불어, 비스포크 테크니컬 시계와 황금 포인트가 가미된 환희의 여신상은 황금과 증기로 연마 및 각인된 티타늄으로 만들어 차의 모티프인 우주를 상기시킨다.

더 에이스 원더 전시회는 10월 16일까지 롤스로이스 청담 부티크에서 진행되며, 롤스로이스 모터카 서울 공식 홈페이지(https://rolls-roycemotorcars-apac.com/8thwonder/kr)에서 사전 등록 후 관람할 수 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