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홍콩시위대 지원하는 ‘HKmap.live’ 앱 삭제
애플, 홍콩시위대 지원하는 ‘HKmap.live’ 앱 삭제
  • 석대건 기자
  • 승인 2019.10.11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 상원 “애플, 중국 편 든다” 일제히 비난

[디지털투데이 석대건 기자] 애플이 중국 정부의 편을 들었다. 

10일(현지시간) 애플은 홍콩시위대가 중국 당국을 피해 시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앱인 ‘HKmap.live’를 앱스토어에서 삭제했다고 더버지는 보도했다.

‘HKmap.live’는 실시간으로 경찰, 경찰차, 경찰서, 특수 상황, 통제 구역 혹은 시위대의 위치를 알려주는 애플리케이션으로 홍콩시위대 필수 앱이다.

당초 애플은 해당 앱을 거부했지만 며칠 뒤 다운로드할 수 있도록 열었다. 그러나 다시 결정을 번복하고 차단한 것. 

10일(현지시간) 애플은 홍콩시위대 지원 앱인 ‘HKmap.live’를 앱스토어에서 삭제했다고 더버지는 보도했다. (사진=HKmap.live 갈무리)

이같은 애플의 결정에 미 상원의원들은 일제히 비판에 나섰다.

론 와이든 미 상원의원은 “권위주의 정권이 민주주의를 위해 싸우는 자국민을 격렬하게 억압하고 있다”며, “지금 애플이 (중국의) 편을 들었다”고 말했으며, 조시 홀리 상원의원 역시 트위터를 통해 “애플이 처음부터 이 앱을 금지하기로 결정이 실수”라며, “중국 검열관들이 애플과 논의했을 것”이라고 비판했다.

애플은 이 앱을 삭제하기로 결정에 대해 “홍콩의 법 집행과 주민들을 위험에 빠뜨리는 방식으로 사용되고 있다”며, “이 때문에 애플은 이 앱이 규칙과 지방법을 위반해 제거돼야 한다”고 밝혔다.

이에 HKmap.live 개발자들은 “HKmap.live 앱은 결코 범죄 활동을 요청하거나 홍보하거나 장려하지 않는다”며, “앱은 페이스북과 텔레그램 같은 생방송 뉴스 스트림을 통해 사용자와 공공 출처의 정보를 통합할 뿐”이라고 반박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