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체국라이프플러스 체크·신용카드 출시
우체국라이프플러스 체크·신용카드 출시
  • 고정훈 기자
  • 승인 2019.09.29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60대 고객의 소비생활 맞춤형 혜택… 최대 10% 캐시백·할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건강, 반려동물, 여가 활동 등 50~60대 고객의 소비생활에 특화된 액티브 시니어 맞춤형 상품‘우체국라이프+플러스 체크카드와 제휴 신용카드’를 30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우체국라이프+플러스 체크카드’는 연회비 없이 국내외 겸용으로 발급되어 해외 사용도 가능하다. 동물병원, 스포츠시설, 대형마트, 편의점 등은 최대 10%, 우체국은 최대 5%, 해외 결제는 최대 1%를 사용금액에 따라 캐시백으로 제공한다.

‘우체국라이프+플러스 신용카드’는 보안카드(OTP) 생성기가 포함된 일체형으로 출시된다. 우체국, 백화점, SSM(기업형 슈퍼마켓), 소셜커머스, 학원, 병원, 주유, 커피, 베이커리, 영화 등의 결제 시 최대 5% 청구할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우정사업본부는 카드 출시를 기념하여 오는 30일부터 11월 30일까지 경품 이벤트를 연다. 체크카드 신규 가입 후 일정금액 이상 이용한 고객 3220명을 추첨하여 국민관광상품권, 신세계상품권, 편의점 쿠폰, 인천공항 라운지 식사권을 제공한다.

우정사업본부 관계자는“건강, 여가 및 반려동물 등에 관심이 많은 액티브시니어 고객에게 라이프플러스 체크카드와 신용카드는 최고의 선물이 될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우체국은 맞춤형 혜택을 통해 고객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상품과 이벤트의  자세한 사항은 전국 우체국, 우체국예금 고객센터 및 우체국예금보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우체국라이프플러스가 체크·신용카드 출시했다. (사진=우정사업본부)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