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첫 폴더블폰 '갤럭시폴드 5G' 6일 국내 출시...239만8000원
삼성, 첫 폴더블폰 '갤럭시폴드 5G' 6일 국내 출시...239만8000원
  • 백연식 기자
  • 승인 2019.09.05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이스 실버·코스모스 블랙 두 가지 색상, 영국·프랑스·독일·싱가포르·미국 등에서 순차적 출시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삼성전자가 자사의 첫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폴드 5G(Galaxy Fold 5G)를 6일 국내에서 첫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갤럭시폴드 5G는 스페이스 실버(Space Silver)와 코스모스 블랙(Cosmos Black)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239만8000원이다. 갤럭시폴드 5G는 6일부터 삼성전자 공식 홈페이지, SK텔레콤·KT 온라인몰, 유플러스 주요 매장, 디지털프라자 홍대점·강남본점 등 전국 10개 디지털프라자와 삼성 딜라이트샵에서 판매된다.

갤럭시폴드는 한국을 시작으로 영국, 프랑스, 독일, 싱가포르, 미국 등에서 4G LTE 또는 5G 버전으로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갤럭시폴드 5G는 갤럭시 스마트폰 중 가장 큰 7.3인치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Infinity Flex Display)를 적용했다. 

갤럭시폴드 5G는 최신 프로세서, 12GB RAM(램)과 512GB의 내장 메모리, 4235mAh의 대용량 듀얼 배터리를 적용했다. 접으면 한 손으로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갤럭시폴드 5G는 4.6인치 커버 디스플레이를 통해 기존 스마트폰과 같이 전화나 문자,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한 손으로 편하게 사용할 수도 있다. 

삼성전자는 가장 직관적인 동작인 '접는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기존 보다 약 50% 얇은 새로운 복합 폴리머(Polymer) 소재의 디스플레이와 정교한 힌지를 새롭게 개발했다.

폴더블폰만의 새로운 사용성도 제시한다. 갤럭시폴드 5G는 사용하던 앱을 7.3인치 내부 디스플레이를 통해 끊김 없이 자동으로 보여주는 앱 연속성(App Continuity)을 지원한다. 또한, 7.3인치 대화면을 사용자가 원하는 대로 2분할 혹은 3분할로 나눠 여러 개의 앱을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멀티 액티브 윈도우(Multi-Active Window)를 지원해 멀티 태스킹 경험도 제공한다.

갤럭시폴드 (사진=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사진=삼성전자)

갤럭시폴드 5G는 접었을 때나 펼쳤을 때 혹은 스마트폰을 어떤 방향으로 사용하고 있어도 전문가 수준의 사진이나 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후면에 16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1200만 화소 광각 카메라, 1200만 화소 망원 카메라 등 트리플 카메라를 탑재했으며, 스마트폰을 펼쳤을 때는 1000만 화소 카메라와 800만 화소 카메라의 듀얼 카메라로, 스마트폰을 접었을 때는 커버 카메라로 셀피를 촬영할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갤럭시폴드 5G 국내 출시를 기념해 혜택을 제공한다. 제품을 구매하고 개통한 고객을 대상으로 디스플레이 수리 비용의 70%(1년 1회, 개통일 기준) 지원, 프리미엄 상담 서비스 등으로 구성된 폴드 어드밴티지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삼성 멤버스 앱에서 신청할 수 있다.

또한, 이달 30일까지 삼성 멤버스 앱에서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 대상 한정 수량으로 명품 브랜드 몽블랑(Montblanc)과 협업한 전용 프리미엄 케이스도 증정한다.

이 밖에도 넥슨 트라하 아이템, 해치 프리미엄 서비스 3개월 이용권, 갤럭시폴드 전용 38종 테마, 밀리의 서재 3개월 구독권과 유튜브 프리미엄 4개월 이용권 등 다양한 콘텐츠 이용권을 제공한다.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은 “여러 기술적 난관을 극복하고 마침내 새로운 모바일 카테고리를 여는 갤럭시폴드를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갤럭시폴드는 스마트폰으로서는 가장 큰 대화면의 사용성과 휴대성을 동시에 만족하며 사용자들에게 의미 있는 혁신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