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AI의 다음 목표 'DFLO' 더 자연스럽게
카카오AI의 다음 목표 'DFLO' 더 자연스럽게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08.30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최근까지 인공지능(AI) 영역 확장에 집중한 카카오가 올해 보다 자연스러움에 집중한다고 밝혔다.

카카오가 29일과 30일 양일간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if kakao 개발자 컨퍼런스2019'를 개최한다. 

이틀째인 오늘 기조연설을 맡은 김병학 카카오 AI Lab 부문 총괄 부사장은 그동안 카카오 AI의 성과와 향후 계획을 발표했다.

카카오 김병학 AI Lab 부문 총괄 부사장
카카오 김병학 AI Lab 부문 총괄 부사장

2017년 출시된 AI 플랫폼 카카오i는 지금까지 인터페이스 혁신과 파트너 확장에 집중했다. 출시 시점 15개 서비스를 제공했던 것에서 현재 50여개 서비스로 확장했다. 하반기에는 카카오i를 멜론을 포함한 전체 서비스로 확대한다. 2019년엔 현대자동차와의 협업을 통해 꾸준한 성장을 보이고 있으며, 내년에는 150만대 이상의 차량에서 카카오i를 이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지난 2월엔 '헤이카카오' 애플리케이션을 업그레이드 했다. 음성 명령을 모바일을 통해서 언제 어디서든 가능해진 것이다. 드라이빙 모드를 제공해 운전 중에서도 내비게이션 제어 및 카톡 보내기, 노래 듣기까지 가능하다. 이를 통해 카카오는 모든 블루투스 디바이스에서 음성 명령을 가능하게 하겠다는 계획이다.

하지만 카카오의 가장 큰 목표는 '인터랙티브 AI'다. 지금까지 AI는 한 개 질문에 한 개 답변만 할 수 있는 단순한 방식이다. 이를 자연스럽게 대화를 이어갈 수 있도록 하게끔 끌어올리는 것이 과제다.

카카오 김병학 AI Lab 부문 총괄 부사장
카카오 김병학 AI Lab 부문 총괄 부사장

이를 위해 카카오가 올해 집중한 것이 MRC·미니미(minimi)·심슨(simpson)이다. MRC는 이용자의 질문 발화에 대해 적절한 답이 없는 경우 웹에서 검색 후 그 결과를 정제해 답을 제공하는 기술이다. 백과사전 그대로를 읽는 것이 아니라, 사람이 텍스트를 읽고 정답을 찾아가는 것과 비슷한 식이다.

미니미는 스몰톡(small talk, 수다 혹은 잡담) 서비스다. 사용자와 AI간 대화가 물 흐르듯 진행될 수 있게 하는 기술이다. 딥러닝과 룰 베이스로 '성격'이라는 독특한 색깔이 추가된다. 예를 들어 "나 피곤해"라고 말하면, AI가 "걱정돼. 쉬는 게 어때? 음악 들을까?"라고 답해주는 식이다.  

심슨은 사용자의 질문과 가장 유사한 의미의 정답을 찾아주는 서비스다. 챗봇 플랫폼 기반 고객센터 운영에 적용되어 있는 엔진이다.

이에 더해 카카오는 DFLO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듀얼(Dua)l·딥러닝(Deep Learning)·대화(Dialog)를 상징하는 D와 흘러감을 뜻하는 'Flow'의 합성어다. 즉 사람이 세상에서 실제로 수행하는 특정 과업을 대신할 수 있을 만큼 매끄럽고 자연스러운 대화 인터랙션이 가능한 인공지능 시스템(Fully Natural Conversational AI Assistant)를 개발하는 것이 목표다. 전화로 식당을 예약하거나 회의 일정을 잡고, 드라이브 스루에서 커피를 주문받는 등 대화의 범위가 좁고 목표가 분명한 과업부터 시작해, 콜센터 등 범위가 넓은 과업으로 고도화를 진행할 예정이다.

김병학 부사장은 "카카오의 향후 AI 목표를 한 단어로 정리하면 'Intellingent for all'(모두를 위한 AI)"라며 "기술을 통해 더 나은 일상, 새로운 연결을 하고자 하는 카카오에 많은 응원을 부탁드리며, 개발자 분들에겐 카카오 AI 사이트에 오셔서 많은 이야기들을 남겨달라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