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니스 코트 안에 AI 있다’ IBM, 2019 US오픈 테니스대회 AI 기술 지원
'테니스 코트 안에 AI 있다’ IBM, 2019 US오픈 테니스대회 AI 기술 지원
  • 석대건 기자
  • 승인 2019.08.26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석대건 기자] IBM이 미국에서 열리는 2019 US오픈 테니스대회를 AI 기술로 지원한다.

IBM은 오는 26일부터 9월 8일(일)까지 개최되는 US오픈에 참가하는 코치와 선수는 물론 경기 운영까지 다양한 분야를 AI 기술을 통해 정보를 제공할 것이라고 26일 밝혔다. 

우선 IBM 인공지능 왓슨 기반의 ‘코치 어드바이저(Coach Advisor)’ 솔루션을 통해 선수들의 운동능력과 지구력을 정량화하고 경기력과의 상관성을 분석하여 코치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코치 어드바이저는 고도의 신체 능력이 요구되는 테니스 경기의 코치진이 과학적인 데이터 기반으로 선수들의 몸 상태를 파악하고, 체력 증진 및 회복 훈련 프로그램을 만들며, 경기 전략을 수립할 수 있도록 도울 수 있다고 IBM 측은 밝혔다.

(사진=IBM)
US오픈 2019에는 AI 기술을 활용한 IBM 코치 어드바이저가 쓰인다. (사진=IBM)

또 팬들을 위해 제공되는 기술도 강화됐다. IBM은 경기 주요 장면을 AI가 편집해 동영상으로 제작하는 ‘AI 하이라이트’ 솔루션을 적용한다. 해당 솔루션에는 AI가 테니스 공이 타격 되는 순간에 발생하는 소리를 인식해, 하이라이트 영상을 더욱 정밀하게 편집하는 ‘어쿠스틱 인사이트’ 기술이 적용됐디. 

데이터 편향성을 탐지하는 IBM 왓슨 오픈스케일 기술도 적용됐다. 왓슨 AI는 경기중 발생하는 소음의 수준과 선수 및 관중의 흥분 정도를 인식해 영상에 반영하는데, 이때 대중적 인기가 높은 선수 경기 시 발생하는 평균 이상의 소음은 데이터가 편향된 것으로 간주한다. 이때 왓슨AI는 영상에서의 분량을 자동으로 조정함으로써 상대 선수와의 균형을 스스로 맞춘다.

시청자는 AI가 편집한 하이라이트를 보게 될 예정이다. (사진=IBM)
시청자는 AI가 편집한 하이라이트를 보게 될 예정이다. (사진=IBM)

경기 관련 각종 데이터와 통계 자료를 제공하는 IBM 슬램트랙커 애플리케이션 기능도 강화됐다.

테니스 팬들이 웹이나 모바일로 경기를 즐길 수 있도록 경기 진행 상황을 전하는 모멘텀 탭과 다른 경기장 소식을 보여주는 라이브 탭이 통합되어, 토너먼트 하이라이트, 실시간 업데이트, 포인트별 해설과 함께 더욱 충실해진 경기 분석 정보를 더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고 IBM 측은 전했다. 

한편, US 오픈의 핵심 애플리케이션들은 IBM과 레드햇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 제공된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