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기요, 뚜레쥬르와 딜리버리 서비스 확대 위해 ‘맞손’
요기요, 뚜레쥬르와 딜리버리 서비스 확대 위해 ‘맞손’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08.23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배달앱 ‘요기요’를 서비스하고 있는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와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뚜레쥬르가 딜리버리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MOU체결로 뚜레쥬르의 다양한 베이커리를 요기요 앱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곳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뚜레쥬르 역시 배달 플랫폼으로 채널을 확대함에 따라, 현대인들의 대표 식문화로 자리잡아 나가고 있는 음식 주문 중개 플랫폼으로 서비스 영역을 확대해 한층 더 폭넓은 소비자들을 만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

국내에서 1,300여개 매장을 운영중인 뚜레쥬르는 그간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해외시장에서 먼저 배달 서비스를 시행하며 다양한 고객 수요에 대한 노하우를 쌓아왔다. 오는 9월초부터는 전국 직영점을 포함한 약 350여개 매장을 시작으로 요기요에서 국내 주문 배달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업무협약식은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박해웅 영업총괄 부사장, CJ푸드빌 이치형 베이커리본부 영업총괄 사업부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서초구 서초동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본사에서 진행됐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박해웅 영업총괄 부사장은 “요기요는 뚜레쥬르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국내 성공적인 딜리버리 서비스 정착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면서 “뚜레쥬르와의 발전적인 협업을 통해 앞으로도 양사가 더욱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박해웅 영업총괄 부사장(좌측)과  CJ푸드빌 이치형 베이커리본부 영업총괄 사업부장(이미지=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박해웅 영업총괄 부사장(좌측)과 CJ푸드빌 이치형 베이커리본부 영업총괄 사업부장(이미지=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