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의 혁신 성장 출발점으로"...구글플레이, 창구 커뮤니티 밋업 2019 개최
"스타트업의 혁신 성장 출발점으로"...구글플레이, 창구 커뮤니티 밋업 2019 개최
  • 이서윤 기자
  • 승인 2019.07.25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글플레이가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진흥원과 함께 25일 대치동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에서 '대한민국 스타트업 도약의 발판, 창구 커뮤니티 밋업 2019' (이하 '창구 커뮤니티 밋업  2019’)를 개최했다.

지난 3월 구글플레이와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진흥원은 국내 앱 ·게임 개발사의 혁신 성장 및 해외 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창구 프로그램을 출범했다.

중소벤처기업부(창업진흥원)의 창업도약패키지 지원사업의 '창'과 구글플레이의 '구'에서 각각 앞자를 따온 '창구' 프로그램은 스타트업을 넘어 국내 창업기업의 성장 가속화를 돕는 스케일업 프로그램이다.

이번 '창구 커뮤니티 밋업 2019'에서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사이먼 칸 구글 아시아 · 태평양 마케팅 총괄 CMO, 김광현 창업진흥원 원장 등 여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창구 프로그램 출범 후 4 개월간의 경과 및 앞으로의 계획, 창구 프로그램 참여 기업의 성장 강연을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창구 커뮤니티 밋업 2019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이서윤 기자)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창구 커뮤니티 밋업 2019'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사진=이서윤 기자)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인사말에서 "스타트업이 성장하고 발전하려면 생각하는 장소, 생각하는 힘을 기르게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국내 앱. 게임 개발사는 한국 앱. 게임 산업 성장 및 활성화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주역이다"고 말했다.

박 장관은 이어  "중소벤처기업부와 창업진흥원 등 창구 프로그램을 통해 과감한 재정 지원과 함께 다양한 홍보·마케팅 연계 혜택을 제공해 앞으로도 계속해서 국내 앱·게임 개발사 육성에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

사이먼 칸 구글 아시아 · 태평양 마케팅 총괄 CMO 는 이날 환영사에서 "한국은 9개의 유니콘 기업을 보유할 정도로 혁신과 기업가 정신 면에서 월등히 앞서 있는 국가이자 구글플레이에게도 매우 중요한 시장"이라며, "많은 한국 앱·게임 개발사가 개발 초기 단계부터 글로벌 시장 진출을 계획하고 실제로 큰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고 분석했다.

그는 이어 "구글플레이는 한국은 물론 세계 다른 나라에게도 창업정신을 전달함과 동시에 한국 시장에서도 건강한 모바일 생태계를 구축해 더 많은 개발사가 비즈니스 성장을 도모하고 보다 넓은 시장에서 실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며, "꿈을 꾸는 이들을 믿고 있으며 한국 프로그램을 통해 여러분의 꿈을 실천하고 실현하라"고 전했다.

패널들이 창구 프로그램 경과 및 향후 계획 그리고 성공 사례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이서윤 기자)
패널들이 창구 프로그램 경과 및 향후 계획 그리고 성공 사례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이서윤 기자)

창업진흥원 주동훈 대리, 구글플레이 서보라 부장, 박성은 슈퍼플래닛 대표가 창구 프로그램 경과 및 향후 계획과 성공 사례를 소개했다.

박성은 슈퍼플래닛 대표는 "창구 프로그램 중 방송을 통해 하는 발표평가가 굉장히 도움이 됐다"며, "기회의 장이 적은 스타트업들에게 홍보의 채널로 활용도가 높고, 오는 일요일부터 IT채널 OGN에서 방송되니 많이 함께 해 달라"고 전했다.

그는 이어 " 창구 프로그램을 통해 더 많은 창의적인 팀원들을 만나 글로벌 시장을 제패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내비쳤다.

이어 창구 프로그램 참여 기업과의 대화 세션에서는 게임 개발사 김효택 자라나는씨앗 대표가 참여 기업을 대표해, 박영선 장관과 칸 마케팅 총괄 CMO는 창구 프로그램 참여 개발사들의 질문을 전했다. 정부 기관, 글로벌 IT기업, 스타트업의 지속적인 상생협력에 공감대를 형성했다.

마무리 순서는 민경환 구글 한국 안드로이드 앱·게임 비즈니스 개발 총괄이 진행했다. 민경환 총괄은 "변화의 과정을 가까이에서 만날 수 있는 행운을 가졌다"며, "창업은 도전과 열정이며, 성공은 어렵지만 성공으로 나아가고 글로벌로 나아가는 창구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글플레이는 디지털 채널을 이용해 많은 정보를 공유하고 집중 세미나를 중심으로 시장에 대한 상황을 파악해 글로벌 진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정부는 2019년 하반기 중 컴업 스타트업 컨퍼런스를 개최할 예정이며, 2020년 송도에 스타트업 파크를 조성해 유니콘 기업이 많이 생성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