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 7만 명 모여
LG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 7만 명 모여
  • 양대규 기자
  • 승인 2019.07.21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이 성황리에 끝났다.

LG전자는 LG V50 ThinQ와 LG 듀얼 스크린 홍보를 위해 연 ‘LG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이 20일과 21일 이틀 동안 약 7만 명이 다녀가며 성공리에 마무리됐다고 21일 밝혔다. 

LG전자는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 아이스링크에서 열린 LG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에 약 2,300㎡(제곱미터) 규모의 롯데월드 아이스링크에 특설전시장을 만들고, 넷마블, 넥슨, 에픽게임즈, 슈퍼셀 등 유명 게임사는 물론, 이동통신 3사의 전시부스를 마련해 관람객들이 다양한 모바일 게임과 AR/VR 등 5G 서비스를 현장에서 즐길 수 있도록 조성했다.

LG전자는 게임 매니아들을 위해 유튜브, 아프리카 TV, 네이버 TV, 카카오, 넷마블, KBS myK앱, KT e-Sports 라이브(5G) 등 7개 채널에서 실시간 중계 서비스도 제공했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잠실 롯데월드에서 열린 ‘LG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에 약 7만 명이 모였다고 전했다. (사진=LG전자)

LG전자는 게임 체험존 외에도 ‘듀얼 스크린으로 홈 트레이닝 100% 즐기기’등 일상생활에서 듀얼 스크린을 다양하게 활용하는 방법을 소개해 관람객들의 시선을 끌었다.
 
‘LG 듀얼 스크린’은 고객이 원할 때만 2개의 화면으로 여러 앱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탈착식 올레드 디스플레이다. 2개 화면을 연동해 각각 게임 패드와 게임 화면으로 나누어 쓸 수도 있어 게임 몰임감을 높인다.

최근 美 유명 매체 포브스(Forbes)는 “듀얼 스크린은 폴더블폰과 비교해 훨씬 낮은 가격으로 폴더블폰의 장점을 충분히 제공한다”며 “현재로서 가장 현실적인 폴더블폰”이라고 강조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