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에서도 '카카오프렌즈' 만난다
홍콩에서도 '카카오프렌즈' 만난다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07.12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프렌즈가 홍콩에도 팝업스토어를 선보이며 글로벌 사업에 힘을 싣는다.

카카오IX의 캐릭터 브랜드 카카오프렌즈는 오는 9월 1일까지 약 2개월간 홍콩의 유명 쇼핑명소 ‘랭함 플레이스’에 첫 팝업 스토어를 오픈한다고 12일 밝혔다.

홍콩 몽콕에 위치한 ‘랭함 플레이스’는 주말이면 35만 명에 달하는 유동인구가 몰릴 정도로 유명한 핫플레이스다. 팝업스토어는 랭함 플레이스 4층에 단독 공간 형태로 자리하게 될 예정이며, 여름 휴가 시즌을 겨냥한 호캉스 컨셉으로 기획됐다. 

(이미지=카카오IX)
(이미지=카카오IX)

 

‘프렌즈 썸머 호텔’이라는 컨셉으로 꾸며진 매장 내외부에는 대형 카카오프렌즈 캐릭터 구조물들을 곳곳에 설치, 팝업스토어를 하나의 포토존으로 구성해 눈길을 끈다. 풀장 안에서 튜브를 타고 즐겁게 놀고 있는 라이언과 어피치, 썬 베드 위에서 한껏 여유를 즐기는 네오와 프로도 등 한 여름을 즐기는 다채로운 캐릭터들로 공간을 조성했다. 

‘프렌즈 썸머 호텔’ 컨셉에 걸맞는 현장 이벤트도 진행된다. 현장 키오스크에서 얼굴 인식을 통해 ‘프렌즈 썸머 호텔’ 팝업스토어에 체크인하면, 스페셜 룸 키 카드를 받을 수 있으며, 랭함 플레이스의 멤버십 클럽 애플리케이션인 ‘LP 클럽’을 다운로드한 고객에게는 카카오프렌즈 홍콩 한정판 캐릭터 풍선을 선물로 추가 증정한다.

카카오프렌즈는 팝업스토어 오픈 전부터 다양한 활동을 통해 홍콩과의 인연을 이어왔다. 지난해에는 홍콩의 ‘국제 설 축제’에 참여해 카카오프렌즈 캐릭터 대형 풍선과 퍼레이드로 관객들과 인사를 나누었으며, 홍콩 대표 편의점 브랜드 중 하나인 ‘서클 케이(Circle K)’에 신년 테마 봉투, 도시락 등의 제품을 선보이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이 뿐만 아니라, 홍콩 패션 브랜드 ‘초쿨렛(CHOCOOLATE)’, 베이커리 브랜드 ‘세인트 아너 베이커리(Saint Honor Bakery)’, 리빙 브랜드 ‘카사블랑카(Casablanca)’ 등 여러 분야의 기업들과 콜라보레이션 활동을 진행 및 협의 중이다.  

카카오IX 관계자는 “홍콩은 기본적으로 인구 밀도가 높고, 관광 또는 비지니스를 위해 전세계에서 많은 외국인들이 몰리기 때문에 트렌드에 굉장히 민감할 수 밖에 없는 지역”이라며, “카카오프렌즈 캐릭터에 대한 해외의 관심이 급속도로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이번 홍콩 팝업 스토어도 긍정적인 결과를 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