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서울산업진흥원, VR콘텐츠 공모전 진행
LG유플러스-서울산업진흥원, VR콘텐츠 공모전 진행
  • 백연식 기자
  • 승인 2019.07.10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상을 바꾸는 VR콘텐츠' 슬로건, 다음 달 1일까지 접수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LG유플러스와 서울산업진흥원은 5G 콘텐츠 발굴 및 전략적 협업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VR콘텐츠 공모전을 공동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우수 스타트업 발굴과 지원, LG유플러스 5G이노베이션랩과 서울산업진흥원 서울 VR/AR제작거점센터 간의 연계를 통한 스타트업 연구·개발 공간 지원에도 협력하기로 했다. 또 5G 콘텐츠 생태계를 활성화를 위한 시설 지원, 아이디어 사업화 지원도 실시할 예정이다.

이번 공모전은 ‘일상을 바꾸는 VR콘텐츠’를 슬로건으로 진행되고, 서울 소재 기업 및 예비 창업자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팀을 구성해 참여하는 것도 가능하다. 참여를 원하는 개인과 팀은 8월 1일까지 서울산업진흥원 홈페이지의 ‘사업신청’ 페이지 내 ‘접수중인 사업’ 안에 마련된 전용코너를 통해 VR콘텐츠 제작 기획서를 제출하면 된다.

콘텐츠 주제는 복지향상을 위한 문화콘텐츠 또는 영상미디어로, 12세~15세 관람 가능한 수준이면 된다(선정성, 폭력성, 극단적인 실험적 주제 등은 제외). 예를 들어 ▲우주, 오로라 등 쉽게 가볼 수 없는 장소에 대한 새로운 체험, ▲공연, 뮤지컬, 콘서트 등을 VIP석에서 보는 듯한 생생한 체험, ▲교육 콘텐츠 VR게임, ▲DIY, 요리 등 다양한 분야의 How to 영상, ▲VR 단편영화, 애니메이션 등이 가능하다. 형식은 180도 3D 영상, 360도 2D 또는 3D 영상, 웹툰, UCC 등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최창국 LG유플러스 FC전략담당 상무(사진 왼쪽)와 박보경 서울산업진흥원 콘텐츠산업본부장(사진 오른쪽)이 VR콘텐츠 공동 진행을 위한 MoU를 맺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최창국 LG유플러스 FC전략담당 상무(사진 왼쪽)와 박보경 서울산업진흥원 콘텐츠산업본부장(사진 오른쪽)이 VR콘텐츠 공동 진행을 위한 MoU를 맺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이번 공모전은 상금 및 제작지원금 총 2억1500만원이 제공되며, 특히 우수 VR콘텐츠로 선정되는 경우에는 U+VR 플랫폼에 업로드 돼 콘텐츠를 홍보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 공모전 진행 과정 중 총 2회의 전문가 멘토링도 받을 수 있어 VR콘텐츠 제작 역량 등도 높일 수 있다.

박보경 서울산업진흥원 콘텐츠산업본부장은 “이번 사업은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이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으로부터 VR/AR산업지원을 위하여 국비를 유치해 시행하고 있는 지역 VR/AR제작거점센터 운영사업의 일환으로, 공모전 참가자들에게는 VR/AR제작거점센터 인프라 활용, 전문교육 등 다양한 지원사업과도 연계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창국 LG유플러스 FC전략담당 상무는 “5G 콘텐츠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이번 공모전을 기획하게 됐다”며 “서울산업진흥원과 전략적 협업을 통해 스타트업 지원공간 등 중소기업과 함께 성장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