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타그램, 사이버 불링 방지 위해 안전 기능 강화
인스타그램, 사이버 불링 방지 위해 안전 기능 강화
  • 이서윤 기자
  • 승인 2019.07.09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 취소’와 ‘제한하기'기능 선봬

[디지털투데이 이서윤 기자] 인스타그램이 8일(현지 시간) 안전한 플랫폼 구축과 사이버 불링(온라인 상에서 특정 인물을 괴롭히거나 따돌리는 행위) 근절에 앞장서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댓글 취소’와 ‘제한하기’ 등 새로운 안전 기능을 선보인다.

이번에 새롭게 적용되는 안전 기능은 인스타그램의 혁신적인 AI 기술을 활용하고 청소년 사이 사이버 불링이 일어나는 방식에 대한 포괄적인 연구를 바탕으로 개발됐다.

AI 기술에 기반한 ‘댓글 취소’ 기능은 부정적인 댓글을 작성해 게시하기 전에 댓글 작성자에게 해당 댓글이 상대에게 공격적 받아들여질 수 있다는 점을 미리 알린다. 이용자들에게 본인이 작성한 댓글 내용을 검토할 수 있는 기회를 제시함으로써 스스로 댓글을 취소하거나 순화된 표현을 사용하도록 돕는다.

인스타그램, 사이버 불링 방지 위해 안전 기능 강화한다.(사진=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 사이버 불링 방지 위해 안전 기능 강화한다.(사진=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은 ‘제한하기’ 기능을 통해 이용자들이 다른 계정을 팔로우하는 상태에서도 원하지 않는 소통을 제한해 사이버 불링에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제한하기 기능은 특히 사이버 불링에 취약한 청소년 이용자를 보호하기 위해 개발됐다. 청소년들이 일상 생활에서도 사이버 불링 가해자와 만남을 지속해야되는 경우가 많고 팔로우 취소, 신고하기, 차단 기능 등을 이용한 적극적인 대응을 꺼린다는 특성을 고려한 것이다.

제한된 계정에서 게시한 댓글은 해당 계정을 제외한 다른 친구나 팔로워들이 볼 수 없게 자동으로 숨겨진다. 제한된 계정이 남긴 댓글을 먼저 확인하고 다른 이용자들이 볼 수 있도록 설정할 수 있다.

또한, 제한된 계정은 상대방의 온라인 상태 여부나 다이렉트 메시지 확인 여부를 알 수 없어 인스타그램 내에서 원하지 않는 소통을 줄일 수 있다.

인스타그램은 안전한 플랫폼 구축을 위한 기술 개발에 지속적으로 투자하고 있다. 작년 10월에는 AI 기술을 활용해 비방용 게시물을 찾아 자동으로 신고하는 ‘자동신고’ 기능을 출시하고, 악성 댓글을 자동으로 숨겨주는 댓글 필터 기능을 라이브 방송에도 확대 적용한 바 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