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 오브 엑자일' 정식 오픈 한달, 동접자 8만명...시장 안착 성공
'패스 오브 엑자일' 정식 오픈 한달, 동접자 8만명...시장 안착 성공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07.08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하는 핵 앤 슬래시 PC온라인게임 ‘패스 오브 엑자일’의 정식 서비스가 한달이 지난 가운데, 동시 접속자가 8만명을 경신하며 시장 안착에 성공했다.

‘패스 오브 엑자일'은 지난 6월 8일 정식 서비스 직후 동시 접속자 7만 명을 기록했으며, 이후 지난 한달 동안 지속적인 상승세를 기록하며 7월 첫 주 일간 동시 접속자 기록을 8만 명으로 경신했다. 

더불어 지난 한달간 각종 PC방 순위에서도 5위권을 유지하며 안정적으로 대세감을 유지하고 있다.

(이미지=카카오게임즈)
(이미지=카카오게임즈)

이 같은 흥행 돌풍 및 시장 안착을 이끈 것은 20대로, 전체 이용자의 절반인 약 50%가 20대 이용자로 나타났다. 또한 30대 이용자는 전체의 30%, 40대는 10% 로 주요 게임 이용 연령층에 걸쳐 고른 분포를 기록했다.

게임의 몰입도를 가늠할 수 있는 재방문율 역시, 첫 접속 후 15일이 지난 후에도 40% 를 상회하는 압도적 지표를 기록하며 이용자들의 높은 만족도를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게임즈 측은 “'패스 오브 엑자일'은 도전과 보상이라는 게임의 본질적인 재미에 집중 함으로써, 이용자들에게 높은 성취감을 제공하는 게임" 이라며 “시대의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는 수많은 방송 크리에이터분들 역시, 시청자 및 이용자들과 함께 게임 속 다양한 콘텐츠를 공략하고 정보를 공유해 나가며 게임을 즐기는 또하나의 방법을 제시했다"고 자평했다.

크리스 윌슨 그라인딩 기어 게임즈 대표 역시 “한국 서비스를 시작한 이번 리그는 ‘패스 오브 엑자일’ 역사상 가장 성공적인 론칭으로 기록될 것이다. 한국의 열렬한 게임 팬 여러분들께 제작진을 대표해 감사 드린다" 며 “앞으로도 보다 좋은 게임 서비스와 훌륭한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더욱 열심히 뛰겠다"고 다짐했다.

‘패스 오브 엑자일'은 한국 서비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다음게임’ 가입 후 무료로 게임을 다운로드 받아 즐길 수 있으며, 전국의 카카오게임즈 PC방에서도 특별한 혜택과 함께 게임을 만나볼 수 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