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경리단길 재생 프로젝트 골목 상권 상생 'U+로드' 진행
LG유플러스, 경리단길 재생 프로젝트 골목 상권 상생 'U+로드' 진행
  • 백연식 기자
  • 승인 2019.06.27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LG유플러스는 오는 29일부터 7월 7일까지 9일간 서울 이태원에 위치한 경리단길에 있는 음식점 및 카페 등의 상점에 방문하면 최대 50% 할인, 1+1 혜택 등을 제공하는 ‘U+로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U+로드는 LG유플러스가 중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골목 상권과 제휴하여 할인과 이벤트 등을 통해 상권의 활기를 불어넣는 프로그램으로 지난 서울 종로 서촌, 서울 중구 필동, 인천 중구 개항장에서 진행한 적 있다. 

LG유플러스는 경리단길에 위치한 약 18개 상점에서 모바일 고객을 대상으로 멤버십 혜택을 제공한다. ‘하투젤라’, ‘루경리단’ 등 7개 카페와 ‘육봉’, ‘경리단578’, ‘라라식당’, ‘더리틀파이’ 등 9개 음식점에서 이벤트 상품 주문 시 50% 할인 또는 1+1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의류점인 ‘노스비치앤 퍼스트에비뉴’은 가죽 에코백을 할인 금액에 제공하고, 꽃집인 ‘디플라워’는 장미 꽃다발을 50% 할인한다.

LG유플러스는 U+로드를 이용하는 고객을 위해 다양한 현장 참여 이벤트를 마련했다. 제휴 상점에서 제공하는 이벤트 응모권을 작성해 이벤트 부스에 제출하면 추첨을 통해 ‘닌텐도 스위치’ 등의 경품을 제공한다. 또한 제휴 상점 쿠폰 사용 인증샷이나 행사 현수막 인증샷을 ‘#유플러스로드경리단길’ 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의 SNS에 올리면 추첨을 통해 영화관람권을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오는 29일부터 7월 7일까지 9일간 서울 이태원에 위치한 경리단길에 있는 음식점 및 카페 등의 상점에 방문하면 최대 50% 할인, 1+1 혜택 등을 제공하는 ‘U+로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오는 29일부터 7월 7일까지 9일간 서울 이태원에 위치한 경리단길에 있는 음식점 및 카페 등의 상점에 방문하면 최대 50% 할인, 1+1 혜택 등을 제공하는 ‘U+로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이 외에도 제휴 상점을 두 곳 이상 방문하면 스마트폰 케이스 교환권을 증정하고, 참여하는 모든 고객에게 경품을 제공하는 룰렛 경품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엽서를 쓰면 1년 후에 돌아오는 ‘느리게 우체통’ 이벤트도 운영한다.

U+로드에서 사용 가능한 쿠폰은 U+멤버스앱에서 받을 수 있고, 할인율과 혜택은 제휴 상점 및 제품별로 상이하다. 쿠폰은 매일 3회 사용가능하고 같은 날 동일한 매장에서 중복 사용은 불가하다. 경품 당첨자는 7월 16일 이후에 개별 연락 받는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U+멤버스앱 또는 LG유플러스 홈페이지의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고진태 LG유플러스 로열티마케팅 팀장은 “U+로드에 대한 관심과 응원이 많아 지난 6월 초에 진행한 인천개항장 편에 이어 곧바로 경리단길 편을 기획했다”며 “경리단길 상권과 같이 어려움에 처한 골목 상권을 지원하고 알려 활기를 다시 불어넣을 수 있는 상생 프로젝트로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U+로드 시작일인 6월 29일부터 이틀간 U+로드 일대에서 경리단길 상가번영회 주최로 셀럽들이 참여하는 중고 물품 거래 장터 ‘플리마켓’, 게릴라 버스킹, tbs 라디오 ‘스윗멜로디’ 공개방송 등이 열릴 예정이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