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신입사원들, 시각장애인 지킴이로 나서
삼성디스플레이 신입사원들, 시각장애인 지킴이로 나서
  • 양대규 기자
  • 승인 2019.06.23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양대규 기자] 삼성디스플레이 신입사원들이 입사 1주년을 기념해 사업장 인근 지역 주민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매년 6월, 신입사원들의 입사 1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진행해오고 있다. 특히 올해 신입사원들은 입사 1주년을 뜻 깊게 맞이하기 위해 지난 21일 '디스플레이 = 세상을 보는 눈'이라는 업(業)의 의미를 담아 지역 내 시각장애인을 위한 활동을 전개했다.

이 날 삼성디스플레이 신입사원들은 아산시 주요 17개 읍·면·동을 28개 조로 나눠 총 200km 구간에 걸쳐 설치된 보행시설인 보도블록 및 점자블록, 볼라드(차량 진입 방지용 말뚝)의 실태를 점검하고 파손된 시설은 스마트폰의 맵시스템에 입력했다.

파손 위치가 표기된 맵은 아산시청에 정식으로 접수되어 향후 시각장애인들이 더욱 안전하게 보행할 수 있도록 보수하는데 활용할 계획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각종 보행시설이 넓은 지역에 걸쳐 폭넓게 설치된 만큼 파손되었을 경우 제때 확인하여 보수하는데 많은 일손이 필요하다는 점에 착안하여 이번 봉사활동을 기획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이승준 프로는 "입사 1주년을 기념해 동료들과 함께 지역 주민을 위한 나눔을 실천해 보람차다"며 "특히 디스플레이 기업의 특색에 맞게 지역 내 시각장애인들의 '눈'에 도움이 되는 활동을 해 더욱 뜻 깊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미지=삼성디스플레이)
(이미지=삼성디스플레이)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