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 기업용 노트북 ‘래티튜드’ 13종 공개…8·9세대 인텔 CPU 장착
델, 기업용 노트북 ‘래티튜드’ 13종 공개…8·9세대 인텔 CPU 장착
  • 양대규 기자
  • 승인 2019.06.14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듈형 도킹 스테이션 ’델 독’ 3종 공개
“가장 장애율 낮은 PC, 신뢰도 높아”
“세상에서 가장 작은 기업용 노트북”

[디지털투데이 양대규 기자] 델이 새로운 ‘래티튜드’ 기업용 노트북과 노트북의 연결성을 지원하는 모듈형 도킹 스테이션 ‘델 독’을 공개했다.

델은 14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25주년을 맞은 비즈니스 노트북 ‘래티튜드’의 10세대 모델을 공개했다. 델 테크놀로지스 한국 클라이언트 테크놀로지스트 이희건 부장은 “전 세계 PC 중 델의 노트북과 데스크톱 장애율이 가장 낮다”며, “델 PC에 대한 소비자들의 신뢰도도 매우 높다”고 델 PC의 장점을 밝혔다. 또한 이희건 부장은 “세상에서 가장 작은 기업용 노트북”이라며, “어떤 기업용 노트북과 비교해도 가장 작다”고 강조했다.

이번 발표에는 래티튜드 7000, 5000, 3000 시리즈의 최신 모델들이 소개됐다. 델은 비즈니스용 PC에 가장 중요한 기능인 보안 기능이 대폭 향상됐으며, 휴대성, 연결성, 배터리 충전 속도 등을 개선했다고 밝혔다.

래티튜드 시리즈는 8세대 인텔 코어 위스키 레이크-U v프로 프로세서와 9세대 인텔 코어 커피레이크-H 리프레시 v프로 프로세서가 장착됐다. 함께 장착된 인텔 와이파이 6는 기존의 와이파이보다 빠른 무선 인터넷 연결 속도를 제공한다.

제품은 델의 익스프레스 기능도 대거 포함됐다. 익스프레스커넥트 기능은 전통적인 안테나 방식보다 40% 빠른 속도로 와이파이를 탐지하고 연결한다. 또한 빠른 배터리 충전을 위한 익스프레스 차지 기능은 한 시간 최대 80% 충전을, 익스플레스 차지 부스트 기능은 20분 동안 최대 35% 배터리 충전을 할 수 있다.

여론조사업체 입소스의 최근 설문조사에 따르면, 업무용 PC 사용자들이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요소 중 하나로 보안 기능을 꼽았다. 델은 자사의 신제품이 강력한 보안 수준과 더 빠르고 쉬운 노트북 로그온을 지원한다고 강조했다.

새로운 래티튜드 제품에는 윈도우 헬로 안면인식 로그인을 위한 적외선 카메라와 전원 버튼에 인식기 옵션이 내장됐다. 또한 새로운 카메라 프라이버시 셔터인 세이프 뷰와 프라이버시 스크린 기능인 세이프스크린 옵션이 제공된다.

델의 이건한 부장이 래티튜드 7400을 소개했다.
래티튜드 7400을 소개하는 델의 이희건 부장

이날 행사에서 델은 올해 초 열린 CES 2019의 에디터스 초이스 어워드를 수상한 14인치 래티튜드 7400 투인원을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제품은 4면 초슬림 베젤이 적용된 기업용 투인원 노트북으로, 래티튜드의 플래그십 모델이다.

제품은 화면과 키보드의 손쉬운 탈부착이 가능한 3:2 화면비의 12인치 태블릿 PC다. 양극 처리된 브러시드 알루미늄으로 마감처리가 이뤄졌으며, 백릿(Backlit) 키보드를 장착했다.

또한 이희건 부장은 “델 PC의 가장 큰 장점은 에코시스템이 잘 갖춰졌다는 것”이라고 설명하며, 델 최초의 모듈형 도킹 시스템인 ‘델 독’을 소개했다.

3종의 WD19, WD19TB, WD19DC 독은 익스프레스 차지, 익스프레스 차지 부스트 기능을 탑재했다. 제품들은 썬더볼트3, 듀얼 USB-C, 싱글 USB-C 등의 연결옵션과 3년간의 보증기간을 제공하며, 업그레이를 지원한다.

델 관계자는 “새로운 도킹 솔루션은 여러 세대의 PC에 걸쳐 사용하고 있는 환경의 IT 부서 담당자에게도 이상적인 솔루션”이라며, “능률적인 배치와 관리가 가능한 유니파이드 펌웨어만의 탁월한 인텔리전트 매니지먼트 능력은 IT 부서 담당자들이 엔드 유저들의 업무를 방해하지 않고도 빠르게 업데이트를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모듈형 도킹 솔루션을 포함한 델의 에코시스템
모듈형 도킹 솔루션을 포함한 델의 에코시스템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