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시장, 5년간 단일 플랫폼 장악 없을 것”
“블록체인 시장, 5년간 단일 플랫폼 장악 없을 것”
  • 양대규 기자
  • 승인 2019.06.03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트너, 2021년까지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 노후화로 교체
2030년, 블록체인 플랫폼 시장 3664조원까지 성장

[디지털투데이 양대규 기자] 블록체인 플랫폼 시장에서 앞으로 5년간 한 플랫폼이 장악할 일은 없을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2021년까지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이 새로운 제품으로 교체될 전망이다.

시장조사업체 가트너가 블록체인 플랫폼에 대한 전망을 발표했다. 가트너는 2021년까지 현재 구현된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의 90%를 18개월 이내에 교체해야 할 것으로 전망했다. 플랫폼의 안전과 경쟁력을 유지하고 노후화를 막기 위함이다.

가트너 아드리안 리 선임 리서치 디렉터는 "블록체인 플랫폼은 신흥 플랫폼으로, 현 시점에서는 핵심 블록체인 기술의 일부 사례들과의 차별점이 거의 없다"며, "많은 CIO들이 블록체인을 비즈니스 목표 달성에 도움이 되는 기술로 생각하고 그 기능과 단기적 이익을 과대 평가한다. 그래서 블록체인 플랫폼 업체나 서비스 제공업체가 제공하는 블록체인 플랫폼을 평가할 때 비현실적인 기대를 갖는 경우가 많다"고 말했다.

현재 블록체인 플랫폼 시장에는 세분화된 제품들이 많아서 종종 플랫폼 간 기능이 중복되며, 여러 플랫폼이 보완적인 방식으로 사용되고 있다. 이 때문에 IT 의사 결정권자들은 기술 선택에 어려움을 겪는다.

아드리안 리 디렉터는 "블록체인 플랫폼 업체들은 일반적으로 고객의 사용 사례나 비즈니스 이익과 관련 없는 메시지를 사용하는데, 이는 기술 선택 어려움을 더욱 가중시킨다"며, "예를 들어, 블록체인과 관련해서 가장 많이 언급되는 용어는 '거래'와 '보안'이다. 이들은 블록체인 기술로 구현할 수 있는 기능이지만 고객들은 이러한 기능이 어떻게 구현되고, 기존 프로세스와 비교해서 블록체인이 어떤 이익을 제공할지 여전히 잘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기업들의 관심은 증가하고 있으며, 새로운 업체들이 시장에 뛰어들면서 블록체인 플랫폼 업체의 수도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다. 그는 "제품 컨셉, 기능 구성, 핵심 애플리케이션 요구사항, 목표 시장 등에 대해 업계의 합의가 아직 이뤄지지 않았다”며, “가트너는 향후 5년 간 시장을 장악하는 단일 블록체인 플랫폼이 나타나지 않을 것이라고 예상한다. 대신, 멀티 플랫폼이 대안으로 떠오를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mmi9 from Pixabay)
(사진=mmi9 from Pixabay)

가트너의 최신 전망에 따르면, 2025년까지 블록체인이 창출하는 비즈니스 가치는 1760억 달러(약 208조 원)를 웃돌 것으로 예상되며, 2030년에는 3조 1000억 달러(약 3664조 원)를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아드리안 리 디렉터는 "제품 관리자들은 블록체인 플랫폼의 빠른 성장과 급속한 노후화에 대비해야 하며, 변화하는 경쟁 구도와 플랫폼의 통합에도 대응할 준비를 해야 한다. 또한, 블록체인 플랫폼 시장에서 나타날 수 있는 초기 기술 및 기능의 실패에도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